문화

스포츠동아

서은광 자가격리→뮤지컬 측 "일정·배우 변경" (공식) [전문]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입력 2021. 09. 26. 20:44

기사 도구 모음

뮤지컬 '엑스칼리버'가 코로나19 확진자 접촉으로 자가 격리에 돌입한 비투비 서은광의 출연 일정을 변경한다고 밝혔다.

뮤지컬 '엑스칼리버'에 아더 역으로 출연 중인 서은광 배우가 지난 25일 비투비 스태프 중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사실이 확인되어 유전자 증폭(PCR) 검사를 실시하였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동아닷컴]
뮤지컬 ‘엑스칼리버’가 코로나19 확진자 접촉으로 자가 격리에 돌입한 비투비 서은광의 출연 일정을 변경한다고 밝혔다.

‘엑스칼리버’ 제작사 EMK뮤지컬컴퍼니는 “'엑스칼리버'에 아더 역으로 출연 중인 서은광이 지난 25일 비투비 스태프 중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사실이 확인되어 유전자 증폭(PCR) 검사를 실시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날 서은광은 음성 판정을 통보받았으나 질병관리청 역학조사에 따라 밀접접촉자로 분류, 10월 8일까지 자가격리를 유지해야 한다.

제작사 측은 “역학조사 결과 확진 판정을 받은 비투비 스태프는 ‘엑스칼리버’ 스태프, 배우와는 일체 접촉이 없었던 것으로 확인 됐다”며 “서은광 배우의 자가격리가 종료되는 10월 8일까지 공연 일정 및 캐스트는 변경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서은광 자가격리에 따라 공연 한 회차는 취소됐으며, 일부 회차는 카이와 김준수가 대신 출연한다. 제작사는 취소된 29일 공연 예매자에 대해 환불 절차를 진행할 방침이다.

● 이하 ‘엑스칼리버’ 제작사 입장 전문 뮤지컬 '엑스칼리버' 제작사 EMK뮤지컬컴퍼니입니다.

뮤지컬 '엑스칼리버'에 아더 역으로 출연 중인 서은광 배우가 지난 25일 비투비 스태프 중 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사실이 확인되어 유전자 증폭(PCR) 검사를 실시하였습니다.

서은광 배우는 26일 음성 판정을 통보받았으나, 질병관리청의 역학조사에 따라 밀접접촉자로 분류되어 10월 8일 오후 12시까지 자가격리 지침을 받았습니다.

더불어, 역학조사 결과 확진 판정을 받은 비투비 스태프는 뮤지컬 '엑스칼리버' 스태프, 배우와는 일체 접촉이 없었던 것으로 확인 되었습니다.

서은광 배우의 자가격리가 종료되는 10월 8일까지 공연 일정 및 캐스트는 하기와 같이 변경될 예정입니다.

9월29일(수) 오후 2시 공연 취소 10월2일(토) 오후 7 공연 아더 역 서은광 → 카이 10월 5일(화) 오후 7시 공연 아더 역 서은광 → 김준수 *10월 8일(금) 오후 2시 공연은 아더 역 서은광 배우로 기존과 동일하게 진행됩니다.

어려운 시기임에도 뮤지컬 '엑스칼리버'를 사랑해주신 관객 여러분께 갑작스러운 스케줄 변경으로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

취소되는 회차(9월29일 오후 2시 공연)를 포함해 캐스팅 변경으로 인한 취소 및 환불은 수수료 없이 진행될 예정입니다.

예매자 분들께는 별도의 개별 안내를 드릴 예정이며, 9월 27일(월) 오전 10시 이후 각 예매처 고객센터를 통해 문의 부탁드립니다.

뮤지컬 '엑스칼리버'의 모든 배우와 스태프는 앞으로도 안전한 공연 환경을 위해 주기적인 PCR 검사를 비롯해 모든 방역 수칙을 준수하도록 하겠습니다.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

저작권자(c)스포츠동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