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뉴시스

박수영 "화천대유 임원, 이재명 측근 보좌관 출신"

한주홍 입력 2021. 09. 27. 23:57

기사 도구 모음

경기도 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과 관련해 시행사인 화천대유자산관리(화천대유)와 자회사 천화동인 1호의 등기이사가 이재명 경기지사의 측근인 이화영 전 경기 평화부지사의 전 보좌과이라는 주장이 국민의힘에서 나왔다.

박수영 국민의힘 의원은 27일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화천대유와 천화동인 1호의 사내이사는 뜻밖에도 한 사람이 맡고 있는데 이한성이라는 사람"이라며 "이 자는 이재명 아래 경기 평화부지사를 지냈고, 지금은 경기도의 알짜배기 기관인 킨텍스 대표이사로 있는 이화영 씨의 국회의원 시절 최측근 보좌관"이라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기사내용 요약
"화천대유·천화동인 사내이사 동일인…이화영, 의원 시절 보좌관"

[서울=뉴시스] 한주홍 기자 = 경기도 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과 관련해 시행사인 화천대유자산관리(화천대유)와 자회사 천화동인 1호의 등기이사가 이재명 경기지사의 측근인 이화영 전 경기 평화부지사의 전 보좌과이라는 주장이 국민의힘에서 나왔다.

박수영 국민의힘 의원은 27일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화천대유와 천화동인 1호의 사내이사는 뜻밖에도 한 사람이 맡고 있는데 이한성이라는 사람"이라며 "이 자는 이재명 아래 경기 평화부지사를 지냈고, 지금은 경기도의 알짜배기 기관인 킨텍스 대표이사로 있는 이화영 씨의 국회의원 시절 최측근 보좌관"이라고 밝혔다.

박 의원은 "이재명의 부지사 이화영, 이화영의 보좌관 이한성이라는 라인이 형성되는데 그 라인의 말단인 이한성이 화천대유와 천화동인 1호의 이사"라며 "대장동 게이트는 이재명 게이트임이 분명해지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이재명 후보가 설계하고, 최측근인 유동규가 집행하고 또 다른 최측근인 이화영의 사람 이한성이 관리한 것이라는 사실이 오늘 드러났다"며 "매일매일 새로운 사실이 드러나고 있다. 특검을 통해 돈의 흐름을 추적하면 금방 밝혀낼 수 있다"며 특검 도입을 촉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ong@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