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아이뉴스24

CJ대한통운, 어린이 등하굣길에 '노란발자국' 부착

강길홍 입력 2021. 09. 28. 12:12

기사 도구 모음

CJ대한통운이 경기도 군포시 어린이 보호구역 횡단보도에 '노란 발자국'을 설치하며 어린이들을 위한 안전한 등하굣길 만들기에 나섰다.

CJ대한통운이 굿네이버스와 함께 군포 지역 내 어린이집, 초등학교 등 어린이 보호구역 횡단보도 30개소에 교통사고 예방을 돕는 노란 발자국을 설치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어린이 보호구역 표지판 함께 설치..교통안전 습관 함양

[아이뉴스24 강길홍 기자] CJ대한통운이 경기도 군포시 어린이 보호구역 횡단보도에 '노란 발자국'을 설치하며 어린이들을 위한 안전한 등하굣길 만들기에 나섰다.

CJ대한통운이 굿네이버스와 함께 군포 지역 내 어린이집, 초등학교 등 어린이 보호구역 횡단보도 30개소에 교통사고 예방을 돕는 노란 발자국을 설치한다. 노란 발자국 설치 작업은 군포시청, 군포경찰서와의 협력을 통해 다음달 중순까지 순차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노란 발자국은 어린이들이 횡단보도 신호대기 시 안전거리를 유지할 수 있도록 차도와 1m가량 떨어진 인도 양방향에 부착하는 발자국 스티커다.

CJ대한통운이 경기도 군포시 어린이보호구역에 노란발자국을 설치하고 있다. [사진=CJ대한통운]

발자국 모양이 어린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해 자발적으로 잠시 멈추거나, 좌우를 살펴 차도와의 안전거리를 유지할 수 있도록 유도하고 올바른 교통안전 습관을 함양하도록 돕는 설치물이다.

CJ대한통운은 노란 발자국과 더불어 보행자 정지선을 알리는 '노란 정지선'과 운전자들이 어린이 보호구역임을 인지할 수 있도록 알리는 표지판을 함께 설치해 교통사고 예방 효과를 높인다는 계획이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이번 노란 발자국 설치 사업이 지역 어린이들에게 안전한 교통 환경을 제공하고 나아가 교통사고를 예방할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회사 사업장 소재 지역 사회와의 상생을 위해 다양한 형식의 교통안전 캠페인을 전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강길홍 기자(slize@inews24.com)

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