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머니투데이

KT, 디즈니+ 요금제 출시한다.."올레tv 제휴는 아직"

김수현 기자 입력 2021. 10. 13. 14:23

기사 도구 모음

KT는 자사가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와 모바일 제휴 계약을 체결 했다고 13일 밝혔다.

KT는 이번 제휴를 통해 다음달 12일 디즈니+의 국내 서비스 시작 시점에 맞춰 신규 무선 요금제를 출시할 계획이다.

KT는 디즈니+와의 제휴를 기념해 고객 이벤트를 시행할 예정이다.

한편 KT는 향후 디즈니+와 올레tv 서비스 제휴를 위해 다각적인 협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KT, 디즈니+와 모바일 제휴 계약내달 12일부터 디즈니+요금제 출시

KT는 자사가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와 모바일 제휴 계약을 체결 했다고 13일 밝혔다.

KT는 이번 제휴를 통해 다음달 12일 디즈니+의 국내 서비스 시작 시점에 맞춰 신규 무선 요금제를 출시할 계획이다. 이 요금제에 가입하는 KT 무선 고객은 5G 데이터 무제한 혜택과 함께 디즈니, 픽사, 마블, 스타워즈, 내셔널지오그래픽, 스타 등 월트디즈니의 6개 핵심 브랜드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다.

현재 월 9500원의 넷플릭스 베이식 서비스와 무제한 데이터를 제공하는 'KT 5G 슈퍼플랜 넷플릭스초이스' 요금제가 월 9만원~11만원인 것을 감안하면 이와 비슷한 수준으로 가격이 산정될 것으로 보인다.

디즈니+는 오랜 시간 많은 관심을 받아온 디즈니의 영화와 TV프로그램부터 월트디즈니 스튜디오의 최신작, 스타(Star) 브랜드를 통해 제공되는 ABC·20세기텔레비전·20세기스튜디오·서치라이트픽처스가 제작한 작품들까지 폭넓은 콘텐츠를 보유하고 있다. 이뿐 아니라 디즈니+는 향후 국내에서 제작하는 오리지널 콘텐츠도 선보일 예정이다.

KT는 디즈니+와의 제휴를 기념해 고객 이벤트를 시행할 예정이다. 전국 KT매장 및 홈페이지를 통해 이벤트에 참여하면 추첨을 통해 푸짐한 경품을 제공한다.

한편 KT는 향후 디즈니+와 올레tv 서비스 제휴를 위해 다각적인 협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다만 최근 구현모 KT 대표는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과 통신3사 대표 간담회 자리에서 기자들과 만나 "디즈니+와 (계약을) 한다. 하지만 셋톱박스 자체가 교체돼야 해 시간이 걸린다"고 밝힌 바 있다.

박현진 KT 커스터머전략본부장(전무)는 "디즈니+와의 협업을 통해 고객들의 콘텐츠 선택권이 넓어졌다"라며, "앞으로도 KT는 고객들이 다양한 콘텐츠를 편리하게 접하고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수현 기자 theksh01@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