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한겨레

KT, 디즈니+와 모바일 제휴 계약..전용 5G 무제한 요금제 출시

선담은 입력 2021. 10. 13. 15:56

기사 도구 모음

케이티(KT)가 월트디즈니의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디즈니플러스와 모바일 제휴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케이티는 다음달 12일 디즈니플러스의 국내 서비스 출시에 맞춰 디즈니플러스 전용 요금제를 새로 출시할 계획이다.

케이티 쪽은 "(모바일 제휴 외에도) 향후 디즈니플러스와 올레티브이(tv) 서비스 제휴를 위해 다각적인 협의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케이티(KT) 제공

케이티(KT)가 월트디즈니의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디즈니플러스와 모바일 제휴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케이티는 다음달 12일 디즈니플러스의 국내 서비스 출시에 맞춰 디즈니플러스 전용 요금제를 새로 출시할 계획이다. 가입 고객은 5G 데이터 무제한 이용과 함께 디즈니, 픽사, 마블, 스타워즈, 내셔널지오그래픽, 스타 등 디즈니플러스가 제공하는 다양한 영상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케이티 쪽은 “(모바일 제휴 외에도) 향후 디즈니플러스와 올레티브이(tv) 서비스 제휴를 위해 다각적인 협의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현재 단계에서 확정된 바는 없지만, 지난달 디즈니플러스와의 독점 제휴 계약을 발표했던 엘지(LG)유플러스와 마찬가지로 자사 인터넷티브이(IPTV) 및 케이블티브이 서비스를 추진하겠다는 뜻이다.

박현진 케이티 커스터머전략본부장(전무)은 “앞으로도 고객이 다양한 콘텐츠와 양질의 서비스를 편리하게 즐길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선담은 기자 sun@hani.co.kr

ⓒ 한겨레신문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