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이데일리

[포토]남양주 추진 '하천정원화사업' 대통령상 수상으로 성과 인정받아

정재훈 입력 2021. 10. 15. 17:02

기사 도구 모음

남양주시가 추진한 '하천 정원화 사업'이 대통령상을 수상하면서 그 성과를 인정받았다.

특히 이번 수상은 '하천 정원화 사업'으로 지난해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1급 포상'을 받은 것에 이어 대통령상까지 수상하면서 조광한 남양주시장의 리더십과 추진력을 인정받은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조광한 시장 "수상 토대로 ESG행정 실현할 것"
[남양주=이데일리 정재훈 기자] 남양주시가 추진한 ‘하천 정원화 사업’이 대통령상을 수상하면서 그 성과를 인정받았다.

경기 남양주시는 15일 서울 양재동 aT센터 제1전시장에서 열린 ‘제17회 대한민국 지방자치경영대전’에서 ‘청학밸리리조트’로 지역개발 분야 대통령상(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수상은 ‘하천 정원화 사업’으로 지난해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1급 포상’을 받은 것에 이어 대통령상까지 수상하면서 조광한 남양주시장의 리더십과 추진력을 인정받은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조광한 시장은 “우리 시의 최종 목표는 지방자치단체가 할 수 있는 환경 혁신을 통한 ESG 행정의 구현”이라며 “하천 정원화를 시작으로 난개발 방지, 아이스팩 재사용, 환경 인식 개선 활동과 미래 세대를 위한 친환경 교육 등 환경과 사회적 책임을 강조하는 ‘생활 ESG 행정’을 다양한 영역에서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시는 지난 수십 년간 바가지요금과 자릿세, 환경 훼손 등 불법 행위가 만연했던 하천과 계곡의 문제점을 인식하고 공공재인 하천을 원래 주인인 시민들의 품으로 돌려주는 것을 목표로 2018년 10월부터 ‘하천 정원화 사업’을 추진했으며 향후 경기도 전역으로 확산됐다.(사진=남양주시 제공)

정재훈 (hoony@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