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헬스조선

시험 앞둔 학생, 피로 싹~ 없애는 음식 4

이해나 헬스조선 기자 입력 2021. 10. 15. 20:00

기사 도구 모음

벌써 대학생들의 시험 기간이 찾아왔다.

공부에 열심을 기울이면 피로와 스트레스가 쌓여 지치기 마련이다.

학생들의 피로·스트레스를 날리고, 시험공부에도 도움이 되는 음식을 알아본다.

따라서 장시간 전자기기를 보며 공부해 눈이 피로한 학생들이 먹으면 좋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돼지고기는 피로 해소에 도움이 된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벌써 대학생들의 시험 기간이 찾아왔다. 공부에 열심을 기울이면 피로와 스트레스가 쌓여 지치기 마련이다. 학생들의 피로·스트레스를 날리고, 시험공부에도 도움이 되는 음식을 알아본다.

◇돼지고기
돼지고기에는 무기력증, 식욕감퇴 등 만성피로 증세를 완화할 수 있는 비타민B1이 풍부하다. 비타민B1은 피로물질인 젖산 생성을 막아 신경불안정 증상 개선에도 효과적이다. 돼지고기를 먹을 때 알리신 성분이 함유된 마늘, 부추, 양파 등을 곁들이면 더 좋다. 비타민B1에 알리신이 더해지면 알리티아민 성분이 생성돼 비타민B1 흡수를 5~6배 높일 수 있다. 비타민B1은 수용성이므로 돼지고기를 삶기보다 볶아야 손실을 줄일 수 있다.

◇연어
연어 역시 비타민B군이 고루 들어 있어 피로 해소에 효과적이다. 연어에 풍부한 오메가3 지방산은 스트레스를 줄이고, 행복 호르몬인 세로토닌의 분비량을 늘린다. 또 불안감을 줄이기도 하는데, 이를 입증한 연구도 있다. 오하이오 주립대 연구팀이 68명의 대학생을 대상으로 한 연구 결과, 오메가3 보충제를 먹은 학생들의 불안 증상이 20% 감소했다.

◇블루베리
블루베리에는 눈의 피로를 해소하는 안토시아닌이 풍부하다. 안토시아닌은 신경세포를 보호해 안구의 예민함과 건조함을 줄여준다. 따라서 장시간 전자기기를 보며 공부해 눈이 피로한 학생들이 먹으면 좋다. 눈이 편해지면 두통·스트레스가 줄고 집중력이 높아진다.

◇다크초콜릿
다크초콜릿은 뇌의 혈류를 원활하게 해 사고력을 증진시킨다. 초콜릿의 주원료인 카카오에는 항산화 물질인 플라바놀이 풍부한데, 이 물질을 혈액순환을 촉진해 뇌로 가는 산소와 영양소의 양을 늘린다. 또 초콜릿의 테오브로민은 대뇌 피질을 부드럽게 해 집중력을 높이기도 한다.

Copyrights 헬스조선 & HEALTH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