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MBN

'살림남2' 홍성흔 "아내 몰래 새 컴퓨터 장만? 뒷감당 자신있어"

안하나 입력 2021. 10. 16. 21:50

기사 도구 모음

'살림남2' 홍성흔이 허세(?)를 부렸다.

16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2'(이하 '살림남2')에는 홍성흔, 김정임 부부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홍성흔은 자유 시간을 만끽하려 했지만 오래된 컴퓨터 탓에 이를 만끽하지 못했다.

결국 홍성흔은 "그럴 바에는 새 걸 사는 게 낫겠다"며 과감하게 새 컴퓨터를 장만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살림남2’ 홍성흔 사진=살림남2 캡처

‘살림남2’ 홍성흔이 허세(?)를 부렸다.

16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2’(이하 ‘살림남2’)에는 홍성흔, 김정임 부부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홍성흔은 자유 시간을 만끽하려 했지만 오래된 컴퓨터 탓에 이를 만끽하지 못했다.

그는 컴퓨터를 들고 컴퓨터 매장을 향했다. 아내에게 들키지 않기 위해 부품만 바꾸려 했던 홍성흔의 계획과 달리, 예상보다 비싼 값에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결국 홍성흔은 “그럴 바에는 새 걸 사는 게 낫겠다”며 과감하게 새 컴퓨터를 장만했다.

이어 제작진이 ‘뒷감당 할 수 있겠냐’는 질문에 “아내에게 안 들키면 되기 때문에 자신 있었다”라며 자신감을 보였다.

[안하나 MBN스타 기자]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