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채널A

패딩 꺼낼 날씨..체감온도 '영하 3도'

이현수 입력 2021. 10. 17. 08:41

기사 도구 모음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수도권을 비롯한 전국 대부분 지역에 한파특보가 발령된 지난 16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세종대로 사거리에서 시민들이 두터운 옷을 입은 채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전국 대부분 지역에 한파 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일요일인 오늘(17일) 아침 기온은 어제보다 10도 이상 하락할 전망입니다. 서울의 체감온도는 영하 3도까지 떨어지겠습니다.

기상청에 따르면 대부분 지역의 아침 기온이 5도 이하로 떨어지고 중부 내륙과 전북 동부, 일부 경상 내륙, 산지의 아침 기온은 0도 이하로 떨어지겠습니다. 중부 내륙과 산지에는 서리가 내리고 얼음이 어는 곳도 있겠습니다.

주요 지역 아침 기온은 서울 0도, 인천 2도, 수원 1도, 춘천 -1도, 강릉 4도, 청주 2도, 대전 0도, 전주 1도, 광주 3도, 대구 3도, 부산 6도, 제주 11도입니다.

낮 최고기온은 10~16도로 예상됩니다. 낮과 밤의 기온차는 내륙을 중심으로 10도 이상 벌어지겠습니다.

지역별 낮 기온은 서울 11도, 인천 10도, 수원 12도, 춘천 13도, 강릉 13도, 청주 12도, 대전 13도, 전주 13도, 광주 13도, 대구 14도, 부산 16도, 제주 15도입니다.

칼바람이 불면서 체감온도는 예보된 기온보다 2~6도 정도 더 낮아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서해안과 제주도에는 바람이 시속 35~60㎞, 순간풍속이 시속 70㎞ 이상으로 매우 강하게 불겠습니다.

남해안과 경북 남부 동해안에는 순간풍속이 시속 55㎞ 이상, 그 밖의 지역에서도 순간풍속이 시속 35~55㎞로 강하게 불 전망입니다.

이현수 기자 soon@donga.com

ⓒCHANNEL A(www.ichannel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