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MBN

'조선판스타' 안예은, 김하은의 서포터로 '무대 지원사격'

안하나 입력 2021. 10. 17. 11:16

기사 도구 모음

싱어송라이터 안예은이 댄스 퍼포먼스에 도전하며 서포터로서 맹활약을 펼쳤다.

안예은은 지난 16일 오후 9시 40분 방송된 MBN '조선판스타'에 출연, 도전자 김하은의 서포터로 무대를 함께 해 눈길을 끌었다.

뿐만 아니라 무대를 마친 안예은은 김하은을 진심으로 다독이는 등 마지막까지 서포터로서 든든한 역할을 자원해 시청자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MBN ‘조선판스타’ 캡처

싱어송라이터 안예은이 댄스 퍼포먼스에 도전하며 서포터로서 맹활약을 펼쳤다.

안예은은 지난 16일 오후 9시 40분 방송된 MBN ‘조선판스타’에 출연, 도전자 김하은의 서포터로 무대를 함께 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안예은은 결승 진출을 위해 김하은과 무대에 올랐고, 시작부터 강렬한 포스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판정단이 두 사람의 호흡이 어땠는지를 묻자 안예은은 “김하은 씨를 보고 아이디어가 많은 분이라 느꼈다”라고 언급, 끝없는 칭찬으로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후 안예은은 춘향가 ‘신연행차’와 댄스곡 ‘내가 제일 잘 나가’를 크로스 오버한 곡을 선보였고, 김하은과 유니크한 보이스로 강렬한 인상을 남기며 매력적인 무대를 완성했다. 또 안무까지 완벽하게 습득해 김하은의 서포터로 최선을 다하는 면모를 보였다.

뿐만 아니라 무대를 마친 안예은은 김하은을 진심으로 다독이는 등 마지막까지 서포터로서 든든한 역할을 자원해 시청자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다.

한편 신곡 ‘열 달 아흐레’와 인기 웹툰 ‘야화첩’의 OST를 발매하며 독보적인 음악적 행보를 보여주고 있는 안예은은 앞으로도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대중을 만날 예정이다.

[안하나 MBN스타 기자]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