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MBN

'집사부일체' 오나미 "믿기 어렵겠지만 남자친구 이상형은 나"

안하나 입력 2021. 10. 17. 19:50

기사 도구 모음

개그우먼 오나미가 남자친구 축구선수 출신 박민에 대해 언급했다.

이날 오나미가 출연해 고민을 털어놨다.

이후 양세형은 오나미의 축구선수 출신 남자친구를 언급했고 "어떻게 만나게 됐냐"고 물었다.

그러자 오나미는 "축구하는 친한 동생이 있다. 이상형을 물었고, 믿기 어렵겠지만 나를 언급했다"라며 "이후 소개를 받게 됐다"고 언급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집사부일체 오나미 사진="집사부일체" 방송 캡처

개그우먼 오나미가 남자친구 축구선수 출신 박민에 대해 언급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사부 오은영과 함께 멤버들의 심층 고민 상담을 진행했다.

이날 오나미가 출연해 고민을 털어놨다.

이후 양세형은 오나미의 축구선수 출신 남자친구를 언급했고 “어떻게 만나게 됐냐”고 물었다.

그러자 오나미는 “축구하는 친한 동생이 있다. 이상형을 물었고, 믿기 어렵겠지만 나를 언급했다”라며 “이후 소개를 받게 됐다”고 언급했다.

특히 오나미는 “드라이브를 하고 있었는데 그 친구가 손잡아도 돼요? 라고 물었다. 내 마음을 확인하고 싶어서 그 얘기를 했다고 하더라”고 고백해 설렘을 안겼다.

[안하나 MBN스타 기자]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