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시스

이상익 함평군수 뇌물수수 혐의 피소

맹대환 입력 2021. 10. 17. 21:32

기사 도구 모음

이상익 전남 함평군수가 건설업자로부터 정장 구입 비용을 대납받은 혐의로 고발됐다.

이 군수 등은 지난해 4월 치러진 함평군수 보궐선거에서 당선된 후 광주의 고급 양복점에서 정장을 맞춰 입고 건설업자로부터 비용을 대납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대납 비용은 1000여 만원에 달하며, 이 군수는 수 차례에 걸쳐 정장을 맞춰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 군수 측은 올해 1월 해당 업체에 정장 구입비용을 모두 지급했다는 입장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기사내용 요약
정장 구입 비용 건설업자가 대납한 혐의
비용 1000여 만원·이 군수 측 뒤늦게 지급

[함평=뉴시스] 이상익 함평군수. (사진=함평군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무안=뉴시스]맹대환 기자 = 이상익 전남 함평군수가 건설업자로부터 정장 구입 비용을 대납받은 혐의로 고발됐다.

17일 함평군 등에 따르면 최근 이 군수와 함평군 비서실장, 선거캠프 관계자가 뇌물수수 혐의 등으로 피소됐다.

이 군수 등은 지난해 4월 치러진 함평군수 보궐선거에서 당선된 후 광주의 고급 양복점에서 정장을 맞춰 입고 건설업자로부터 비용을 대납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대납 비용은 1000여 만원에 달하며, 이 군수는 수 차례에 걸쳐 정장을 맞춰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 군수 측은 올해 1월 해당 업체에 정장 구입비용을 모두 지급했다는 입장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mdhnews@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