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스포츠

포모스

[롤드컵] "쵸오오오오오오오비!" 한화생명, 프나틱 꺾고 3승째

이한빛 입력 2021. 10. 18. 00:03

기사 도구 모음

한화생명이 '쵸비' 정지훈의 활약으로 위기를 극복하고 승리했다.

17일 아이슬란드 레이캬비크 뢰이가르달스회들 실내 경기장에서 진행된 '2021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롤드컵)' 그룹 스테이지 C조 2라운드 4경기에서 한화생명e스포츠가 프나틱과의 혈투 끝에 승리하며 3승 2패가 되어 PSG 탈론과 승수차를 벌렸다.

프나틱의 반격에도 한화생명은 22분경 올라프-신 짜오-라칸을 처치해 재차 승부를 원점으로 되돌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한화생명이 '쵸비' 정지훈의 활약으로 위기를 극복하고 승리했다.

17일 아이슬란드 레이캬비크 뢰이가르달스회들 실내 경기장에서 진행된 '2021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롤드컵)' 그룹 스테이지 C조 2라운드 4경기에서 한화생명e스포츠가 프나틱과의 혈투 끝에 승리하며 3승 2패가 되어 PSG 탈론과 승수차를 벌렸다.

블루 진영의 프나틱은 올라프-신 짜오-트위스티드 페이트-미스 포츈-라칸을 가져갔고, 한화생명은 레넥톤-비에고-르블랑-이즈리얼-레오나를 픽했다. 한화생명은 경기 초반 바텀에서 레오나가 쓰러져 선취점을 내줬지만, 적 블루 버프 부근에서 신 짜오를 제압하며 킬을 만들어냈다.

그러나 '모건' 박기태의 레넥톤이 연이어 견제 당한 데 이어 한화생명이 데스를 쌓으며 위기에 봉착했다. 한화생명은 15분 바텀 교전에서 대량의 킬을 올려 그동안의 실수를 한 번에 만회했다. 프나틱의 반격에도 한화생명은 22분경 올라프-신 짜오-라칸을 처치해 재차 승부를 원점으로 되돌렸다.

28분경 한화생명은 프나틱이 교전을 걸 수 있는 거리를 허용한 탓에 레오나와 이즈리얼을 잃었다. 치고 받는 난타전 속에 한화생명은 3천 골드의 격차를 내주기도 했지만, 다섯 번째 드래곤 앞 한타에서 스틸 성공 후 한타 전환에서 크게 득점하며 역전에 성공했다.

한화생명은 42분경 바론 버스트로 프나틱을 유인했고, 프나틱이 다가오자 버스트를 중지하고 곧바로 한타로 전환했다. 한화생명이 에이스를 올리며 승부는 끝이 났고, 한화생명은 3승 2패로 8강 진출 가능성을 더욱 끌어올렸다.

*이미지 출처=라이엇 게임즈 제공
이한빛 mond@fomos.co.kr

Enjoy e-Sports & 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연재
    더보기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