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매일경제

신한금융투자, 글로벌 ETF 다양하게 편입..고객 맞춤형 투자도

입력 2021. 10. 18. 04:03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신한 SHarp 글로벌 EMP랩

◆ 증권사 추천상품 ◆

신한금융투자는 저성장 환경 속에서 해외 투자를 통해 수익 기회를 창출하는 '신한 SHarp 글로벌 EMP랩'을 추천한다고 밝혔다. 이 상품은 신한금융투자 포트폴리오 전략부가 해외 상장지수펀드(ETF)로 포트폴리오를 구성하고 이를 기초로 신한금융투자 랩운용부가 최종 운용하는 상품이다. 투자 대상은 전 세계 증시에 상장된 ETF이며 국내는 환매조건부채권(RP)과 머니마켓랩(MMW)으로 투자된다.

'신한 SHarp 글로벌 EMP랩'은 신한금융투자 WM리서치부에서 시장과 섹터 분석을 통해 자산 배분 전략을 구성하고, 포트폴리오전략부에서 랩 운용을 위한 모델 포트폴리오를 수립한다. 이를 바탕으로 랩운용부에서 최종 운용한다. 상품의 효율적 운용을 위해 신한금융투자 IPS본부 내 WM리서치부, 포트폴리오전략부, 랩운용부가 함께 실무자 사전협의회 및 정기운용위원회를 진행하며 편입 ETF 비중과 성과를 공유하고 자산 시장과 섹터별 동향 등을 논의한다.

'신한 SHarp 글로벌 EMP랩'은 EMP(ETF Managed Portfolio)의 장점인 저비용, 투명성, 환금성, 다양성, 이중분산 효과를 바탕으로 하는 상품이다. 지속적으로 변화하는 세계 투자 환경의 특성상 포트폴리오 다변화는 필수인데, '신한 SHarp 글로벌 EMP랩'은 다양한 시장 국면에서 성격이 다른 ETF를 조합해 변동성은 낮추면서 수익률을 높이는 것이 특징이다.

ETF는 다양한 상품군, 낮은 운용보수, 실시간 거래 등의 장점을 갖추고 있다. 신한금융투자는 '신한 SHarp 글로벌 EMP랩'이 ETF 장점을 최대한 활용해 다양한 시장 상황별 맞춤형 포트폴리오 구성과 적시성 있는 시장 변화에 대처 가능한 투자 솔루션이라고 설명했다.

'신한 SHarp 글로벌 EMP랩'은 매월 시장 국면을 반영한 신한금융투자 포트폴리오전략부의 포트폴리오 자문을 바탕으로 고객의 투자 목표와 성향을 고려해 주식형, 인컴형, 자산배분형 등 세 가지 모델 포트폴리오 유형을 제시한다.

세 가지 모델 포트폴리오는 고객의 상황, 시장 상황에 따라 유형을 변경하는 것이 가능해 고객 맞춤형 투자가 가능하다. '신한 SHarp 글로벌 EMP랩'의 최소 가입 금액은 3000만원이며 모바일로 가입 가능한 e랩은 1000만원이다. 500만원(e랩은 100만원) 이상 추가 입금이 가능하며 최소 가입 금액 초과분은 출금이 가능하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