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매일경제

대신증권, 미·일 상장 리츠 투자..배당소득 분리과세 혜택

입력 2021. 10. 18. 04:03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대신 글로벌 리츠 부동산 펀드

◆ 증권사 추천상품 ◆

최근 대체투자 자산으로 리츠가 주목받고 있다. 세계 공급망 병목현상으로 인한 인플레이션 압박, 시장금리 상승과 코로나19 재확산 등 불확실성이 커지면서 리츠가 변동성에 대비할 수 있는 자산으로 떠오르고 있기 때문이다. 더불어 부동산 자산이 물가 상승 방어에 효과적이고, 리츠가 세계 주식시장에서 상대적으로 저평가돼 있어 추가적인 가격 상승이 기대된다.

대신증권은 미국, 일본, 싱가포르 등 주요 국가에 상장된 리츠에 투자해 안정적인 배당수익과 자본차익을 추구하는 '대신 글로벌 리츠 부동산 펀드'를 선보이고 있다.

'대신 글로벌 리츠 부동산 펀드'는 대신자산운용이 처음 출시한 리츠 펀드로, 세계 주요국 거래소에 상장돼 있는 리츠에 집중 투자하는 상품이다. 금리 민감도에 따라 부동산 등 실물자산의 안전성을 분석하고 배당수익의 복리효과를 고려해 자산 보유기간 내 수익성을 높이는 전략을 구사한다. 또한 가격 하락 리스크 등 변동성을 통제해 수익률을 개선하는 등 안정적인 자산관리를 추구한다.

이 상품은 자산의 가격, 추세, 거래량 등을 분석한 트레이딩 알고리즘과 다양한 해외 운용 경험을 바탕으로 한 리서치 역량을 활용해 양질의 리츠를 발굴한다. 주요 투자지역의 실물투자 경험을 바탕으로 한 현지 시장 분석 능력으로 장기 성장이 가능한 우량 종목을 선정한다. 분산 투자와 리스크 관리를 위해 선진국 부동산 관련 리츠ETF도 일부 편입해 운용한다.

'대신 글로벌 리츠 부동산 펀드'는 환노출형과 환헤지형 상품으로 구분돼 있으며, 신탁보수는 연 0.76~1.36%다. 환매수수료는 없으며, 상품가입 및 상담은 대신증권 영업점과 홈페이지, HTS, MTS에서 가능하다. 운용은 대신자산운용이 담당한다. '대신 글로벌 리츠 부동산 펀드'는 절세 혜택도 있어 장기 투자에 유리하다. 3년 이상 장기 투자 시 공모 리츠 펀드의 배당소득 분리과세 혜택(9.9% 저율과세)을 적용받는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