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연예

OSEN

킴 카다시안 언니 코트니, 해변 장미꽃 프러포즈 공개..드러머와 약혼 [Oh!llywood]

박소영 입력 2021. 10. 18. 15:26

기사 도구 모음

코트니 카다시안과 트래비스 바커가 약혼했다.

코트니 카다시안은 17일(현지시각)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포에버 트래비스 바커"라는 메시지와 함께 사진 두 장을 남겼다.

외신 보도에 따르면 트래비스 바커는 이날 캘리포니아의 한 해변에서 코트니 카다시안에게 청혼했다.

42살인 코트니 카다시안은 세 아이를 두고 있으며 45살인 트래비스 바커 역시 1남 1녀를 두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박소영 기자] 코트니 카다시안과 트래비스 바커가 약혼했다. 

코트니 카다시안은 17일(현지시각)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포에버 트래비스 바커”라는 메시지와 함께 사진 두 장을 남겼다. 사진에서 그는 장미꽃으로 둘러싸인 해변에서 연인과 포옹하고 있다. 

외신 보도에 따르면 트래비스 바커는 이날 캘리포니아의 한 해변에서 코트니 카다시안에게 청혼했다. 코트니 카다시안은 깜짝 프러포즈 이벤트를 받고서 놀란 표정을 지었고 가족들의 축하 속 더욱 기뻐했다. 

두 사람은 수년 동안 친구이자 이웃으로 지내다가 지난 1월 공개 연애를 시작했다. 42살인 코트니 카다시안은 세 아이를 두고 있으며 45살인 트래비스 바커 역시 1남 1녀를 두고 있다. 

특히 코트니 카다시안은 킴 카다시안의 언니로 유명하다. 

/comet568@osen.co.kr

[사진] SNS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