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OSEN

제41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대구선수단 출전..종합 6위 목표

손찬익 입력 2021. 10. 18. 15:34

기사 도구 모음

대구광역시장애인체육회(회장 권영진)는 오는 20일부터 25일까지 6일간 경상북도 일원에서 개최되는 '제41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 대구선수단 530명(선수 374명, 임원 및 관계자 156명)이 출전한다.

작년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한 해를 보낸 대구선수단은 2년만에 개최되는 제41회 전국장애인체전에서 종합 6위 달성에 필승의지를 다진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대구시장애인체육회 제공

[OSEN=대구, 손찬익 기자] 대구광역시장애인체육회(회장 권영진)는 오는 20일부터 25일까지 6일간 경상북도 일원에서 개최되는 ‘제41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 대구선수단 530명(선수 374명, 임원 및 관계자 156명)이 출전한다.

대한장애인체육회가 주최하는 전국장애인체육대회는 매해 10월 전국 단위로 열리는 국내 최대 규모의 장애인스포츠 대회로 2020년에는 코로나19로 인해 취소됐지만 올해는 규모를 축소해 개최된다.

작년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한 해를 보낸 대구선수단은 2년만에 개최되는 제41회 전국장애인체전에서 종합 6위 달성에 필승의지를 다진다.

대구는 16일 사격종목 사전대회를 시작으로 대회의 본격적인 출발을 알린다. 관전 포인트로는 2020도쿄패럴림픽 대회에 참가한 차수용(탁구), 강정은(수영), 오상호(휠체어테니스), 김민수(양궁) 선수의 활약을 기대해 볼 만하다.   

대구시장애인체육회 곽동주 사무처장은 “어렵게 개최된 대회이니만큼 그동안 혼신을 다해 땀흘린 선수들이 갈고닦은 기량을 마음껏 펼치는 대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대회 기간 동안 코로나 19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안전한 대회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what@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연재
    더보기
    댓글

    해당 기사의 댓글 서비스는 언론사 정책에 따라 제공되지 않습니다.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