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더팩트

"국회에 폭발물 설치" 신고 접수..경찰·소방당국 '수색'

신진환 입력 2021. 10. 18. 15:43

기사 도구 모음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에 폭발물을 설치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과 소방당국이 수색에 나섰다.

18일 경찰과 국회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께 신원미상의 한 남성이 모 의원실로 전화해 "국회에 폭발물을 설치했고, 당신 의원실만 알려 주는 것"이라고 언급한 뒤 전화를 끊었다.

해당 의원실 비서의 신고를 받은 국회 안전상황실은 경찰에 신고했다.

이후 경찰과 소방당국, 폭발물처리팀(EOD) 등이 현장에서 폭발물 수색에 나섰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폭발물 설치 신고를 받은 경찰과 소방당국이 18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 앞에서 대기하고 있다. /국회=곽현서 기자

신원미상 남성이 모 의원실로 전화

[더팩트ㅣ국회=신진환 기자]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에 폭발물을 설치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과 소방당국이 수색에 나섰다.

18일 경찰과 국회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께 신원미상의 한 남성이 모 의원실로 전화해 "국회에 폭발물을 설치했고, 당신 의원실만 알려 주는 것"이라고 언급한 뒤 전화를 끊었다.

해당 의원실 비서의 신고를 받은 국회 안전상황실은 경찰에 신고했다. 이후 경찰과 소방당국, 폭발물처리팀(EOD) 등이 현장에서 폭발물 수색에 나섰다.

국회 관계자는 <더팩트>와 통화에서 "다행히 큰 일이 아닌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밝혔다.

shincombi@tf.co.kr

저작권자 ⓒ 특종에 강한 더팩트 & tf.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