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이데일리

아이톡시, 최대주주 변경..게임사업본부 신설

이대호 입력 2021. 10. 18. 17:06

기사 도구 모음

아이톡시(052770)(대표 전봉규 이호형)는 최대주주가 플러그박스로 변경됐다고 18일 공시했다.

플러그박스는 아이톡시의 제3자 유상증자배정을 통해 총 보유 지분 36.38%로 최대 주주에 올랐다.

아이톡시는 플러그박스 자회사로 편입됐다.

플러그박스의 다른 개발 자회사들이 직접 서비스 중인 게임들을 아이톡시를 통해 퍼블리싱하기 위한 기반을 구축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데일리 이대호 기자] 아이톡시(052770)(대표 전봉규 이호형)는 최대주주가 플러그박스로 변경됐다고 18일 공시했다.

플러그박스는 아이톡시의 제3자 유상증자배정을 통해 총 보유 지분 36.38%로 최대 주주에 올랐다. 아이톡시는 플러그박스 자회사로 편입됐다. 플러그박스는 투엠비게임, 블루솜 등 5개의 가상현실(VR)·PC·모바일 게임 개발 자회사를 보유하고 있는 회사이다.

아이톡시는 사업·마케팅·운영 전문가로 구성된 게임사업본부를 신설한다. 플러그박스의 다른 개발 자회사들이 직접 서비스 중인 게임들을 아이톡시를 통해 퍼블리싱하기 위한 기반을 구축했다.

현재 아이톡시는 ‘소울시커:6번째 기사단’, ‘아이러브 베네치아’, ‘피플 앤 더 시티’ 총 3개 게임 퍼블리싱을 시작했다. 다른 관계사들이 개발 중인 게임들의 서비스도 담당할 예정이다.

아이톡시는 기존의 사업을 유지하면서 게임사업의 역량을 강화하는 사업 다각화를 통해 향후계속적인 사업 성과를 신장시킬 예정이다.

이대호 (ldhdd@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