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포츠경향

'물어보살' 외모 콤플렉스 의뢰인, 풀메이크업 등 출근 준비만 3시간

손봉석 기자 입력 2021. 10. 18. 17:25 수정 2021. 10. 19. 07:20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경향]

KBS조이 제공


외모 콤플렉스를 가진 의뢰인이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해 시청자들 공감을 불러모은다.

18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KBS조이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135회에서는 20대의 한 의뢰인이 출연한다.

의뢰인은 자신이 외모에 너무 집착을 한다고 운을 뗀다. 풀메이크업을 하지 않으면 불안하기 때문에 점심을 굶어서라도 화장을 한다는 것이다.

화장을 하는데 걸리는 시간은 2~3시간. 그래서 의뢰인은 이른 새벽에 기상을 해야 하고, 결국 직장생활에도 안 좋은 영향을 끼치고 있다.

의뢰인의 이야기를 들은 이수근은 “그 정도면 거의 공연 팀 아니냐”라며 놀라고, 서장훈은 “그런데 지금 우리가 봤을 때 의뢰인은 외모에 아무 문제가 없다. 왜 집착하게 됐나”라며 이유를 묻는다.

이에 의뢰인은 어린 시절 겪었던 충격적인 일화에 대해 털어놓는다. 결국 현재 의뢰인은 메이크업뿐만 아니라 겉모습에 과도하게 집착을 하게 되었다고.

생각보다 심각한 상황에 서장훈은 “나는 어렸을 때 별명이 모과였지만 콤플렉스는 없다”라고 경험담을 털어놓은 뒤 “내가 너라면 이렇게 하겠다”라며 콤플렉스를 극복할 수 있는 방법을 소개하고, 이수근은 “좋은 예시다”라며 공감했다는 후문이다.

과연 풀메이크업에 집착하는 의뢰인의 사연은 무엇이고, 보살들이 제안한 외모 콤플렉스 극복법은 무엇일까. 궁금증을 부르는 KBS조이 ‘무엇이든 물어보살’ 135회는 18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된다.

KBS조이는 Skylife 1번, SK Btv 80번, LG U+tv 1번, KT olleh tv 41번 그리고 KBS 모바일 앱 ‘my K’에서 시청할 수 있으며, 지역별 케이블 채널 번호는 KBS N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무엇이든 물어보살’의 더 많은 영상은 주요 온라인 채널(유튜브, 페이스북 등) 및 포털 사이트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손봉석 기자 paulsohn@kyunghyang.com

< 저작권자(c)스포츠경향.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