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더팩트

장성군, 광주권 장성로컬푸드직매장 출하자 11월까지 모집

허지현 입력 2021. 10. 18. 17:29

기사 도구 모음

장성군이 내년 개장 예정인 광주권 장성로컬푸드직매장 출하자를 모집한다고 18일 밝혔다.

장성군이 광주권 로컬푸드직매장을 건립하고 있는 곳은 북구 오룡동 일대로.

유두석 장성군수는 "광주권 장성로컬푸드직매장은 현재 높은 매출을 기록 중인 남면 로컬푸드직매장과 더불어 지역 중소농업인들에게 중요한 판로가 될 것"이라면서 "농사만 지어도 잘 살 수 있는 부자농촌 건설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내년 광주 북구 오룡동에 개장 예정인 '광주권 장성 로컬푸드직매장' 조감도/ 장성군 제공

[더팩트 l 장성=허지현 기자] 장성군이 내년 개장 예정인 광주권 장성로컬푸드직매장 출하자를 모집한다고 18일 밝혔다.

모집 기간은 내달까지며 장성지역에서 농산물이나 가공품을 생산 중인 농업인, 가공업체를 대상으로 한다.

로컬푸드직매장은 지역에서 생산된 먹거리를 생산자와 소비자가 직접 거래하는 유통시설이다.

중간 유통과정이 생략돼 합리적인 가격에 고품질 농산물을 구입할 수 있고 생산자 입장에서도 판로 확대를 통해 안정적인 수익 창출이 가능하다.

직매장 건립은 '푸드플랜'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사업으로. 푸드플랜은 먹거리의 지역 내 생산․유통․소비 전 과정을 계획해 소비자의 식탁에는 안전하고 건강한 먹거리를, 농가에는 안정적인 소득을 보장하는 먹거리 종합전략이다.

군은 농림축산식품부와 장성군, 농협, 군(軍)이 공동으로 참여하는 거버넌스형 모델인 ‘장성형 푸드플랜’ 추진을 위해 중간지원조직인 장성먹거리사업단을 통해 900여 명의 푸드플랜 참여농가를 조직화했다.

장성군이 광주권 로컬푸드직매장을 건립하고 있는 곳은 북구 오룡동 일대로. 첨단3지구 개발 예정지와 인접한데다, 12만명 규모의 소비시장이 형성돼 있어 발전 전망이 높다.

직매장은 내년 상반기 무렵 개장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광주권 장성로컬푸드직매장은 현재 높은 매출을 기록 중인 남면 로컬푸드직매장과 더불어 지역 중소농업인들에게 중요한 판로가 될 것"이라면서 "농사만 지어도 잘 살 수 있는 부자농촌 건설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forthetrue@tf.co.kr

저작권자 ⓒ 특종에 강한 더팩트 & tf.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