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더팩트

담양군 '대숲맑은 담양 친환경 쌀', 잔류농약 전수검사 실시

허지현 입력 2021. 10. 18. 17:40

기사 도구 모음

전남 담양군이 본격적인 수확철을 맞아 벼 매입 시부터 철저한 잔류농약 검사 실시로 친환경 쌀의 안전성을 강화하고 있다.

18일 담양군에 따르면 담양 대표 브랜드인 '대숲맑은 담양 친환경 쌀'은 2011년부터 지금까지 지속적으로 서울시 학교급식으로 공급하고 있으며, 올해 서울시 17개 자치구를 비롯한 제주도, 광주시 등에 학교급식 친환경 쌀로 선정되어 연간 1000여 톤을 공급하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담양군이 수확철을 맞아 철저한 잔류농약 검사 실시로 친환경 쌀의 안전성을 강화하고 있다/ 담양군 제공

[더팩트 l 담양=허지현 기자] 전남 담양군이 본격적인 수확철을 맞아 벼 매입 시부터 철저한 잔류농약 검사 실시로 친환경 쌀의 안전성을 강화하고 있다.

18일 담양군에 따르면 담양 대표 브랜드인 '대숲맑은 담양 친환경 쌀'은 2011년부터 지금까지 지속적으로 서울시 학교급식으로 공급하고 있으며, 올해 서울시 17개 자치구를 비롯한 제주도, 광주시 등에 학교급식 친환경 쌀로 선정되어 연간 1000여 톤을 공급하고 있다.

이처럼 친환경 학교급식에 공급되는 쌀의 납품이 확대됨에 따라 군은 담양 친환경 쌀의 안전성 관리에 2중, 3중으로 철저를 기하고 있다.

군은 친환경 쌀 계약재배 약정농가 983농가(940ha)에서 매입한 2000여 톤의 친환경 벼를 대상으로 원료곡 보관에서 공급에 이르기까지 단 1%의 위험성도 배제하고자 본격적인 수확이 이루어지는 10월부터 수매가 종료되는 시점까지 지속적으로 검사할 예정이다.

최형식 담양군수는 "친환경 쌀에 있어 안전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며 "수매농가 전체를 대상으로 한 잔류농약 검사로 소비자의 신뢰에 보답하고 이를 통한 안정적인 판로를 지속적으로 확보해 농가 소득을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forthetrue@tf.co.kr

저작권자 ⓒ 특종에 강한 더팩트 & tf.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