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뉴시스

'대세 배우 K' 지목 김선호, 광고 손절에도 소속사 '묵묵부답'(종합)

이현주 입력 2021. 10. 18. 21:29

기사 도구 모음

18일 배우 김선호가 사생활 의혹을 받는 '대세 배우 K'로 지목된 후 그를 모델로 한 광고 동영상이 비공개 전환되는 등 파장이 커지고 있다.

해당글 작성자는 "김선호의 팬들은 허위의 사실을 유포해 배우 김선호의 명예를 훼손하고 심각한 욕설과 모욕적인 발언으로 한 남성의 인격을 말살하는 자들의 범죄행위를 끝까지 추적하고, 지속적으로 감시해 그 어떠한 선처나 관용 없이 형사고소, 민사상 손해배상 청구 등 가능한 모든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뉴시스]배우 김선호가 24일 열린 tvN 새 토일드라마 '갯마을 차차차'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tvN 제공) 2021.08.24.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현주 기자 = 18일 배우 김선호가 사생활 의혹을 받는 '대세 배우 K'로 지목된 후 그를 모델로 한 광고 동영상이 비공개 전환되는 등 파장이 커지고 있다.

팬들은 공식 성명문을 통해 법적 조치를 포함한 강력 대응을 예고했지만 정작 소속사는 하루종일 침묵으로 일관하면서 논란은 수그러들지 않고 있다.

앞서 지난 1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대세 배우 A씨의 이중적이고 뻔뻔한 실체를 고발한다'는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아직 이별의 후유증뿐 아니라 소중한 아이를 지우게 하고, 혼인을 빙자해 작품할 때마다 예민하다는 이유로 일방적 희생을 요구했던 인간적인 행동들로 정신적·신체적 트라우마가 심한 상태"라고 폭로했다.

이후 연예부 기자 출신 유튜버 이진호는 자신의 채널에 '충격 단독!! 대세 배우 K는 김선호였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이진호는 "업계 수소문 결과 대다수가 여러분처럼 주인공이 누구인지, 밝혀져있는 상황이었다. 바로 김선호"라며 "KBS '1박2일'을 시작으로 '갯마을 차차차'까지 대세 반열에 올랐다. 폭로자는 김선호라는 것을 알리기 위해 부단히 애를 썼다. 해당 글을 통해 굉장히 많은 단서를 남겼다"고 했다.

그는 김선호의 미담을 취재하던 중 전 여자친구와의 문제로 곤혹을 치르고 있다는 뜻밖의 소식을 접했다고 하며 소속사 측에서도 관련 내용을 전부터 알고 있었다고 주장했다.

팬들은 즉각 대응에 나섰다. 이날 디시인사이드 남자 연예인 갤러리에는 "현재 배우 김선호에 대한 무분별한 억측이 난무하고 있어 너무나도 참담한 심정을 금할 길이 없기에 공식 성명문을 발표한다"라는 게시글이 게재됐다.

해당글 작성자는 "김선호의 팬들은 허위의 사실을 유포해 배우 김선호의 명예를 훼손하고 심각한 욕설과 모욕적인 발언으로 한 남성의 인격을 말살하는 자들의 범죄행위를 끝까지 추적하고, 지속적으로 감시해 그 어떠한 선처나 관용 없이 형사고소, 민사상 손해배상 청구 등 가능한 모든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러나 김선호 소속사인 솔트엔터테인먼트는 이에 대응하는 공식 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으며 관계자들은 연락이 두절된 상태다. 소속사 홈페이지는 허용 접속량 초과로 접속이 불가능하다.

광고계 손절 조짐도 보인다. 도미노피자는 이날 김선호가 출연한 광고 영상을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비공개 처리했으며 공식 SNS에서도 관련 게시물을 삭제했다. 김선호가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다른 브랜드들 역시 이번 논란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lovelypsyche@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