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이데일리

경찰 "이재명 소환 계획 아직 없다"

김영환 입력 2021. 10. 18. 23:00

기사 도구 모음

경기남부경찰청은 18일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로비 의혹 사건과 관련해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소환 조사할 계획이 아직 없다고 밝혔다.

김원준 경기남부경찰청장은 이날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경기남·북부경찰청 국정감사에서 이 지사의 소환 조사 계획을 묻는 질문에 "지금 수사는 계좌추적 및 돈의 흐름과 관련해서 진행 중이다"라고 답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로비 의혹 관련

[이데일리 김영환 기자] 경기남부경찰청은 18일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로비 의혹 사건과 관련해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소환 조사할 계획이 아직 없다고 밝혔다.

18일 경기도 수원시 경기남부경찰청에서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경기남ㆍ북부경찰청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김원준 경기남부경찰청장이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경기사진공동취재단)
김원준 경기남부경찰청장은 이날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경기남·북부경찰청 국정감사에서 이 지사의 소환 조사 계획을 묻는 질문에 “지금 수사는 계좌추적 및 돈의 흐름과 관련해서 진행 중이다”라고 답했다.

김 청장은 수사 상황과 관련해 이 지사의 포함 여부에 대해서도 “현재 단계에서는 이 지사를 특정해서 하고 있지는 않다”고 했다.

김 청장은 이 지사에 대한 수사와 관련해 “필요하면 할 것인데 현재는 필요하지 않다”라며 “계좌추적이 수사의 핵심으로, 돈의 흐름을 따라가다 정황이 있으면 수사하겠다”고 말했다.

김영환 (kyh1030@edaily.co.kr)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