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YTN

경찰 "이재명 소환 조사 계획 아직 없다"

나연수 입력 2021. 10. 18. 23:27

기사 도구 모음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을 수사하고 있는 경기남부경찰청은 이 사건과 관련해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를 소환 조사할 계획은 아직 없다고 밝혔습니다.

김원준 경기남부경찰청장은 오늘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경기 남·북부 경찰청 국정감사에서 이 후보 소환 계획을 묻는 국민의힘 이영 의원의 질의에 지금 수사는 계좌추적과 돈의 흐름과 관련해 진행 중이라며 이같이 답했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을 수사하고 있는 경기남부경찰청은 이 사건과 관련해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를 소환 조사할 계획은 아직 없다고 밝혔습니다.

김원준 경기남부경찰청장은 오늘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경기 남·북부 경찰청 국정감사에서 이 후보 소환 계획을 묻는 국민의힘 이영 의원의 질의에 지금 수사는 계좌추적과 돈의 흐름과 관련해 진행 중이라며 이같이 답했습니다.

이어 이 후보에 대해 계좌추적을 하고 있느냐는 물음에는 현재 단계에서는 이 후보를 특정해서 하고 있지는 않다고 말했습니다.

이 의원은 그걸 주저하면 수사에 성역이 있는 것이라며 반드시 소환해야 한다고 주장했고, 이에 여당 의원들은 수사 대상도 아닌데 무슨 소환을 하느냐며 항의했습니다.

김 청장은 이 지사에 대한 수사가 필요하면 하겠지만 현재는 필요하지 않다며 계좌 추적이 수사의 핵심으로, 돈의 흐름을 따라가다 정황이 있으면 수사하겠다고 답했습니다.

YTN 나연수 (ysna@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