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국민일보

네덜란드 광장서 퍼진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포착]

한제경 입력 2021. 10. 19. 00:10 수정 2021. 10. 19. 09:44

기사 도구 모음

네덜란드의 도심 곳곳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 속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게임이 개최돼 관심을 끌었다.

지난 16일(현지시간) 네덜란드 마스트리흐트 지역의 한 거리에 오징어 게임 1화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게임의 대형 술래 인형 '영희'가 등장했다.

17일에는 네덜란드 로테르담에서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게임이 펼쳐졌다.

게임은 6명씩 팀으로 이뤄졌는데, 출발선에 서면 한국어로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라는 소리가 흘러나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1limburg 공식 인스타그램 캡쳐

네덜란드의 도심 곳곳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 속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게임이 개최돼 관심을 끌었다.

지난 16일(현지시간) 네덜란드 마스트리흐트 지역의 한 거리에 오징어 게임 1화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게임의 대형 술래 인형 ‘영희’가 등장했다. 당일 정오부터 오후 5시까지 실제 게임이 진행되면서 게임 참가자와 ‘영희’를 보려는 인파까지 더해지면서 드라마 인기를 실감케 했다.

Flashphoto NL 유튜브 영상 캡쳐.

17일에는 네덜란드 로테르담에서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게임이 펼쳐졌다. 술래 ‘영희’뿐 아니라 ‘○△□’ 로고가 새겨진 얼굴 가면을 쓴 빨간 옷의 진행요원들도 극 중 모습 그대로 등장해 경기를 진행하고 감독했다.

네덜란드 넷플릭스(netflixnl) 인스타그램 캡쳐.

게임에 참가를 원하는 사람들은 현장에서 진행요원에게 번호표를 부여받은 뒤 게임에 참여했다. 실제 게임에 참가했던 이들은 자신이 받은 번호표를 SNS 등에 공유하기도 했다.

Flashphoto NL 유튜브 영상 캡쳐.

게임은 6명씩 팀으로 이뤄졌는데, 출발선에 서면 한국어로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라는 소리가 흘러나왔다. 그에 맞춰 참가자들은 움직이고 정지했다.

Flashphoto NL 유튜브 영상 캡쳐.

다만 카메라를 장착한 ‘영희’의 눈 대신 빨간 옷을 입은 진행요원들이 움직이는 사람을 직접 선별해냈다.

네덜란드 넷플릭스(netflixnl) 인스타그램 캡쳐.

1등으로 통과선을 넘은 참가자들은 ‘○△□’이 새겨진 선물 상자를 받았다. 넷플릭스가 공개한 1등 선물 상자 안에는 ‘오징어 게임’ 대표 굿즈인 달고나 틴케이스와 구슬, 456번이 새겨진 초록색 운동복이 들어있었다.

넷플릭스 측은 이번 네덜란드 행사에는 16세 이상이 참여했으며, 16세 이하는 부모님 동의를 받아 참여했다고 전했다.

한제경 인턴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