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더팩트

아들 검찰 송치된 날..국감장서 고심하는 장제원 [TF사진관]

이새롬 입력 2021. 10. 19. 12:05 수정 2021. 10. 19. 13:50

기사 도구 모음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왼쪽)이 아들 노엘(본명 장용준)이 구속 송치된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의 법제처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눈을 감은 채 생각에 잠겨 있다.

도로교통법 위반(음주 측정 거부·무면허운전·재물손괴)과 상해 및 공무집행방해 등 혐의를 받는 장 의원의 아들 노엘은 이날 오전 서울중앙지검에 구속 송치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왼쪽)이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의 법제처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눈을 감은 채 생각에 잠겨 있다. 무면허 운전과 음주측정 거부·경찰관 폭행 등 혐의로 구속된 장 의원의 아들 노엘은 이날 오전 검찰로 송치됐다. /국회=남윤호 기자·뉴시스

[더팩트ㅣ이새롬 기자]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왼쪽)이 아들 노엘(본명 장용준)이 구속 송치된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의 법제처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눈을 감은 채 생각에 잠겨 있다.

도로교통법 위반(음주 측정 거부·무면허운전·재물손괴)과 상해 및 공무집행방해 등 혐의를 받는 장 의원의 아들 노엘은 이날 오전 서울중앙지검에 구속 송치됐다. 장 씨는 ‘당시 술을 마시고 운전했나' 등 취재진의 질문에 아무런 답변을 하지 않고 현장을 떠났다.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이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의 법제처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눈을 감은 채 생각에 잠겨 있다. /국회=남윤호 기자

노엘은 음주운전 등 혐의로 집행유예 중인 지난달 18일 오후 10시 30분께 서울 서초구 반포동 성모병원사거리에서 벤츠를 몰다가 다른 차와 접촉사고를 내고, 출동한 경찰관의 음주 측정 요구에 불응해 경찰관의 머리를 들이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노엘은 지난해 음주운전과 운전자 바꿔치기 등 혐의로 기소돼 징역 1년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으며, 지난 4월에는 부산에서 행인을 폭행한 혐의로 송치되기도 했다.

이날 장 의원의 아들인 래퍼 노엘은 무면허 운전과 음주측정 거부·경찰관 폭행 등 혐의로 검찰로 송치됐다. /국회=남윤호 기자

음주 측정 거부 및 경찰관 폭행 혐의 등으로 구속된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 아들 래퍼 장용준(예명 노엘)이 19일 서울 서초경찰서에서 검찰로 송치되고 있다. 장 씨는 음주운전 등 혐의로 집행유예 중인 지난 9월18일 저녁 반포동에서 또 무면허 상태로 벤츠 차량을 몰다가 다른 차와 접촉사고를 냈다. 이후 현장에 출동해 음주 측정 및 신원 확인을 요구한 경찰관의 머리를 들이받은 혐의도 있다. /뉴시스

saeromli@tf.co.kr
사진영상기획부 photo@tf.co.kr

저작권자 ⓒ 특종에 강한 더팩트 & tf.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