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더팩트

삼성전자서비스, 다문화가정 청소년 자립 위한 후원금 전달

한예주 입력 2021. 10. 19. 15:54

기사 도구 모음

삼성전자서비스가 다문화가정 청소년의 자립을 돕기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적극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삼성전자서비스는 19일 저소득층 다문화가정 청소년 80명에게 교육지원금 2400만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서비스의 사회공헌 활동을 총괄하고 있는 상생팀장 김정훈 상무는 "다문화가정 자녀들이 꿈을 키워나가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삼성전자서비스는 고객께 받은 사랑을 사회에 환원하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적극 추진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삼성전자가 다문화가정 청소년에 교육지원금을 전달했다. 사진은 다문화가정 청소년의 IT 활용 능력 향상 교육인 '비전 클래스' 모습. /삼성전자 제공

저소득층 다문화가정 청소년 80명에게 2400만 원 전달

[더팩트|한예주 기자] 삼성전자서비스가 다문화가정 청소년의 자립을 돕기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적극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삼성전자서비스는 19일 저소득층 다문화가정 청소년 80명에게 교육지원금 2400만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교육지원금 후원은 경제적 이유로 학업에 어려움을 겪는 다문화가정 청소년의 부담을 덜어주고자 임직원이 자발적으로 조성한 기부금을 회사가 매칭 그랜트해 지원하는 제도다. 2020년 경기지역 다문화가정 청소년 50명 후원을 시작으로 올해는 전국 80명으로 대상 지역과 인원을 확대했다.

또한 경기도 수원에 있는 글로벌청소년드림센터에서 지난 9월 14일부터 3개월간 다문화가정 청소년을 대상으로 IT 활용 교육 과정인 '비전 클래스'를 운영하고 있다.

'비전 클래스'에는 삼성전자서비스 전문강사가 재능기부로 참여해 PPT, 엑셀 등 오피스 프로그램 사용과 컴퓨터 기본 점검 등 IT 활용 능력을 키울 수 있도록 적극 지원 중이다.

코로나19로 IT 활용 능력 등 비대면 역량이 더욱 중요해진 상황에서 다문화가정 청소년들의 학업 및 취업 경쟁력에 실직적인 도움을 주자는 취지이며 수강생들도 교육에 적극 참여하고 있다.

교육에 참가한 네팔 국적의 하승빈(19세) 수강생은 "학업과 일상생활에 큰 도움이 되는 컴퓨터 활용방법을 배울 수 있어 기쁘다"며 "내 꿈을 위한 첫걸음이 될 수 있도록 교육에 적극 참여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삼성전자서비스의 사회공헌 활동을 총괄하고 있는 상생팀장 김정훈 상무는 "다문화가정 자녀들이 꿈을 키워나가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삼성전자서비스는 고객께 받은 사랑을 사회에 환원하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적극 추진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hyj@tf.co.kr

저작권자 ⓒ 특종에 강한 더팩트 & tf.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