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OSEN

'K배우 의혹' 김선호 "사실 파악중"→방송・영화계 향후 대처 고심 [종합]

박판석 입력 2021. 10. 19. 20:25 수정 2021. 10. 19. 20:30

기사 도구 모음

 전 여자친구와 사생활 논란에 휩싸인 김선호의 추가 입장에 방송계와 영화계가 촉각을 세우고 있다.

김선호의 소속사인 솔트엔터테인먼트는 19일 공식입장을 통해 K배우로 지목된 김선호에 대해 "빠른 입장을 드리지 못한 점 진심으로 죄송하다. 당사는 현재 익명으로 올라온 글의 사실 관계를 파악하고 있다. 사실 관계가 아직 명확히 확인되지 않은 만큼 조금만 더 기다려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 좋지 않은 일로 심려를 끼쳐 진심으로 죄송한 말씀 전한다"라고 입장을 발표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vN 제공

[OSEN=박판석 기자] 전 여자친구와 사생활 논란에 휩싸인 김선호의 추가 입장에 방송계와 영화계가 촉각을 세우고 있다. 

김선호의 소속사인 솔트엔터테인먼트는 19일 공식입장을 통해 K배우로 지목된 김선호에 대해 “빠른 입장을 드리지 못한 점 진심으로 죄송하다. 당사는 현재 익명으로 올라온 글의 사실 관계를 파악하고 있다. 사실 관계가 아직 명확히 확인되지 않은 만큼 조금만 더 기다려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 좋지 않은 일로 심려를 끼쳐 진심으로 죄송한 말씀 전한다”라고 입장을 발표했다.

김선호는 지난 1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글로 인해 사생활 논란에 휩싸였다. 김선호의 전 여자친구라고 주장한 글쓴이는 연애 도중 임신을 하게 됐고 낙태를 권했다고 밝혔다.

뿐만 아니라 낙태를 전후해서 잠수 이별을 고했다고 폭로했다. A씨는 “새벽에 전화 한 통으로 끝낸 게 그와의 마지막이었다"라며 "이렇게 글이라도 쓰지않으면 평생 그가 저에게 준 아픔의 그늘 속에서 제대로 된 삶을 살 수 없을 것 같았다"고 밝히며 글 게재 이유를 설명했다.

OSEN DB.

의혹 제기 이후 침묵하던 김선호의 소속사는 이틀여만에 사실 파악 중이라는 입장을 냈다. 그리고 같은날 오후 오는 20일로 예정된 인터뷰를 취소했다.

입장을 낸 이후 의혹은 계속 커졌으며, 광고계에서는 일부 김선호의 광고를 삭제하는 움직임을 보여주기도 했다.

광고계 뿐만 아니라 김선호의 방송계와 영화계 역시도 향후 대처를 두고 고심하고 있다. 현재 김선호가  출연 중인 KBS 2TV ‘1박2일’ 제작진 역시도 결정을 내리지 못하고 있다.

김선호는 ‘슬픈 열대’, ‘도그데이즈’, ‘2시의 데이트’ 등의 영화를 차기작을 정하고 쉴 새 없는 일정을 이어나갈 예정이었다. 이 영화의 제작사 역시도 사건의 추이와 김선호의 대처에 관심을 두고 있는 상황.

과연 김선호가 어떤 방식으로 대처할지 관심이 집중된다./pps2014@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