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더팩트

"합방 대가로 하룻밤 강요" 유명 BJ 준강간 '입건'..신입 여성 BJ가 고소

윤용민 입력 2021. 10. 19. 22:47

기사 도구 모음

유명 인터넷방송 진행자(BJ)가 신입 여성 BJ에게 '합동방송'(합방)을 대가로 성폭행을 시도했다는 고소장이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9일 <더팩트> 취재를 종합하면 20대 여성 BJ A씨는 이날 경기 부천오정경찰서에 준강간 혐의로 유명 BJ B씨를 고소했다.

B씨는 아프리카TV 등 인터넷 방송을 통해 지난해만 4억원이 넘는 수익을 올린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이제 막 인터넷 방송을 시작한 초보 BJ로 알려졌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19일 <더팩트> 취재를 종합하면 20대 여성 BJ A씨는 이날 경기 부천오정경찰서에 준강간 혐의로 유명 BJ B씨를 고소했다. /픽사베이 제공

경찰, 양측 조사 예정

[더팩트ㅣ윤용민 기자] 유명 인터넷방송 진행자(BJ)가 신입 여성 BJ에게 '합동방송'(합방)을 대가로 성폭행을 시도했다는 고소장이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9일 <더팩트> 취재를 종합하면 20대 여성 BJ A씨는 이날 경기 부천오정경찰서에 준강간 혐의로 유명 BJ B씨를 고소했다.

A씨는 지난 1일 B씨와 합방을 한 뒤 그 대가로 B씨에게 성관계를 강요받았다고 주장하고 있다.

B씨는 아프리카TV 등 인터넷 방송을 통해 지난해만 4억원이 넘는 수익을 올린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이제 막 인터넷 방송을 시작한 초보 BJ로 알려졌다.

경찰은 고소장을 검토한 뒤 두 사람을 불러 정확한 경위를 파악할 방침이다.

now@tf.co.kr

저작권자 ⓒ 특종에 강한 더팩트 & tf.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