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YTN

공정위원장 "화천대유 투자 킨앤파트너스, SK 계열사인지 보겠다"

권남기 입력 2021. 10. 20. 18:30

기사 도구 모음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이 화천대유에 자금을 댄 투자 자문회사 '킨앤파트너스'가 SK그룹 계열사에 해당하는지 살펴보겠다고 밝혔습니다.

조 위원장은 오늘(20일)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킨앤파트너스'의 임원과 자금 모두 최기원 SK행복나눔재단 이사장의 영향력 아래 있다는 질의에 대해 SK 그룹 계열사에 해당하는지는 살펴보겠다고 답했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이 화천대유에 자금을 댄 투자 자문회사 '킨앤파트너스'가 SK그룹 계열사에 해당하는지 살펴보겠다고 밝혔습니다.

조 위원장은 오늘(20일) 국회 정무위원회 국정감사에서, '킨앤파트너스'의 임원과 자금 모두 최기원 SK행복나눔재단 이사장의 영향력 아래 있다는 질의에 대해 SK 그룹 계열사에 해당하는지는 살펴보겠다고 답했습니다.

조 위원장은 또, 삼성화재가 삼성전자의 재고 태블릿PC를 사들이는 과정에서 내부거래 감시를 피하고자 비계열사를 끼워 넣었다는 의혹에 대해서도 살펴보고 있다고 답변했습니다.

YTN 권남기 (kwonnk09@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