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YTN

외신 '누리호 발사 성공' 긴급 타전.."세계 7번째"

호준석 입력 2021. 10. 21. 18:00

기사 도구 모음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의 발사가 성공했다는 소식을 외신들도 긴급 타전했습니다.

AFP 통신은 한국이 우주 선진국 대열에 합류하기 위해 국내에서 개발된 첫 우주발사체를 발사했다고 보도했고, 일본 교도통신은 한국이 1톤 이상의 위성을 궤도에 올릴 수 있는 세계 7번째 국가가 됐다고 전했습니다.

러시아 국영 스푸트니크 통신과 중국 신화 통신도 누리호 발사 소식을 빠르게 전하며 누리호가 한국의 첫 자체 기술 발사체라고 보도했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의 발사가 성공했다는 소식을 외신들도 긴급 타전했습니다.

AFP 통신은 한국이 우주 선진국 대열에 합류하기 위해 국내에서 개발된 첫 우주발사체를 발사했다고 보도했고, 일본 교도통신은 한국이 1톤 이상의 위성을 궤도에 올릴 수 있는 세계 7번째 국가가 됐다고 전했습니다.

러시아 국영 스푸트니크 통신과 중국 신화 통신도 누리호 발사 소식을 빠르게 전하며 누리호가 한국의 첫 자체 기술 발사체라고 보도했습니다.

영국 BBC는 누리호 발사가 남북한의 군비 경쟁이 가열되는 가운데 이뤄졌다며 한국이 누리호를 인공위성 발사에 사용한다고 하지만, 무기 개발 확대의 일부로도 간주 된다고 분석했습니다.

YTN 호준석 (junes@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