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뉴스1

농협상호금융, 금융소비자보호법 선제적 대응 나서

나혜윤 기자 입력 2021. 10. 21. 21:00

기사 도구 모음

농협상호금융은 21일 서울시 중구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이재식 상호금융대표이사 주관으로 2021년 제2차 '상호금융 소비자보호협의회'를 개최했다.

이 날 협의회에서는 최근 금융소비자 권익이 강조되고 있는 상황에 발맞추어 소비자보호 제도개선 사항과 금융소비자보호법(금소법) 시행 대응방안 등을 심도 있게 논의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021년 제2차 '상호금융 소비자보호협의회' 개최
농협상호금융은 21일 서울시 중구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2021년 제2차 '상호금융 소비자보호협의회'를 개최했다.© 뉴스1

(서울=뉴스1) 나혜윤 기자 = 농협상호금융은 21일 서울시 중구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이재식 상호금융대표이사 주관으로 2021년 제2차 '상호금융 소비자보호협의회'를 개최했다.

이 날 협의회에서는 최근 금융소비자 권익이 강조되고 있는 상황에 발맞추어 소비자보호 제도개선 사항과 금융소비자보호법(금소법) 시행 대응방안 등을 심도 있게 논의했다.

내년 상호금융기관에도 금소법 적용이 전망됨에 따라 농협은 선제적 대응에 나서고 있다. 부서별 주요 과제를 선정해 추진하는 등 상품개발·판매절차 등 업무 전반에 걸친 내부통제 절차를 수립할 계획이다.

이재식 상호금융대표이사는 "협동조합이라는 특수성을 깊이 인식하여 장애인과 노약자 등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고 불완전 판매 방지 등 소비자보호 정책에 적극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yhji@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