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지디넷코리아

알체라, 디지털 헬스케어 시장 진출

방은주 기자 입력 2021. 10. 22. 17:11

기사 도구 모음

인공지능(AI) 영상인식 기업 알체라(대표 황영규)는 메디컬 데이터 플랫폼 기업 제이앤피메디(대표 정권호)와 코로나19로 급성장하고 있는 비대면 임상시험(DCT, Decentralized Clinical Trial) 솔루션 개발 및 시장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22일 밝혔다.

알체라 본사에서 21일 진행한 이번 협약식은 알체라의 AI 영상인식 기술을 탑재한 비대면 임상시험 솔루션 '에어시티(AIIR CT, Clinical Trial)'와 제이앤피메디의 메디컬 데이터 플랫폼을 연동 개발하고 양사의 영업망을 활용하는 등 공동협력 관계를 구축하는 것이 골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AI 비대면 임상시험 솔루션 고도화 위해 제이앤피메디와 MOU 맺어

(지디넷코리아=방은주 기자)인공지능(AI) 영상인식 기업 알체라(대표 황영규)는 메디컬 데이터 플랫폼 기업 제이앤피메디(대표 정권호)와 코로나19로 급성장하고 있는 비대면 임상시험(DCT, Decentralized Clinical Trial) 솔루션 개발 및 시장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22일 밝혔다.

알체라 본사에서 21일 진행한 이번 협약식은 알체라의 AI 영상인식 기술을 탑재한 비대면 임상시험 솔루션 ‘에어시티(AIIR CT, Clinical Trial)’와 제이앤피메디의 메디컬 데이터 플랫폼을 연동 개발하고 양사의 영업망을 활용하는 등 공동협력 관계를 구축하는 것이 골자다.

알체라 위호천 CTO(왼쪽)와 제이앤피메디 정권호 대표가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알체라의 'AIIR CT'는 기존에 수기로 진행된 임상 참여자 본인 인증과 약물 복용 검증을 AI 영상인식 기술로 자동화해 임상에 사용되는 시간과 비용 절약을 돕는 솔루션이다. 이번 기술 연동은 참여자 인증 및 약물 복용 데이터가 제이앤피메디의 데이터 플랫폼에 자동으로 입력되는 방식으로 임상 수행자들의 업무를 효율을 높이고 임상시험 수행 과정을 대폭 개선할 예정이다. 두 회사는 AI와 의료 각 분야의 기술 자문과 영업망을 바탕으로 임상 및 생동성 시험 시장 진출을 위해서도 협업할 예정이다.

황영규 알체라 대표는 “AI를 활용한 시장 다각화를 목표로 각 분야 전문가들과 협업을 통해 전문적인 AI 영상인식 솔루션을 개발해왔다”며 “이 중 디지털 헬스케어 시장은 AI 활용 기회가 많은 분야로 블록체인, 클라우드 등 메디컬 데이터 분야에서 뛰어난 기술을 보유한 제이앤피메디와 협업하며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제이앤피메디 정권호 대표는 "앞으로 전개될 디지털 기반의 임상시험 시장에서는 파괴적 혁신을 위해 경쟁사와 차별화된 최신 기술 적용이 절실하다. 이런 측면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AI 기술을 보유한 알체라는 최적의 파트너라고 생각했다”면서 “데이터 기반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으로의 여정에 있어 알체라와의 협업은 이를 가속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방은주 기자(ejbang@zdnet.co.kr)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