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YTN

용홍택 누리호 발사관리위원장 "국내 우주 전담조직 필요"

최소라 입력 2021. 10. 22. 17:39

기사 도구 모음

누리호 발사관리위원장인 용홍택 과학기술정보통신부 1차관이 국내에도 미 항공우주국 NASA나 유럽우주국, ESA와 같은 우주 전담조직이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용 차관은 YTN사이언스에 출연해 지금까지는 우주 정책이 연구·개발에 치중했지만, 앞으로는 외교와 안보, 국토, 해양 등의 분야로 광범위하게 확대될 것이라며, 우주 정책의 전문성과 연속성 차원에서 전담조직이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누리호 발사관리위원장인 용홍택 과학기술정보통신부 1차관이 국내에도 미 항공우주국 NASA나 유럽우주국, ESA와 같은 우주 전담조직이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용 차관은 YTN사이언스에 출연해 지금까지는 우주 정책이 연구·개발에 치중했지만, 앞으로는 외교와 안보, 국토, 해양 등의 분야로 광범위하게 확대될 것이라며, 우주 정책의 전문성과 연속성 차원에서 전담조직이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또 최근 국회에서 우주청 설립을 골자로 하는 법률안이 발의됐다며, 앞으로 전담조직 설치에 대한 활발한 논의가 기대된다고 덧붙였습니다.

YTN 최소라 (csr73@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