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YTN

중, 바이든 '타이완 방어' 발언에 "언행 신중히 하라"

호준석 입력 2021. 10. 22. 18:00

기사 도구 모음

중국 정부가 중국의 타이완 공격시 타이완을 방어할 것이라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발언에 대해 "타이완 문제는 순수한 내정"이라며 "언행을 신중하게 할 것을 촉구한다"며 반발했습니다.

또 미국을 향해 '하나의 중국' 원칙을 엄수하라며 "미중 관계와 타이완 해협 평화에 심각한 손실을 가져오지 말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중국 정부가 중국의 타이완 공격시 타이완을 방어할 것이라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발언에 대해 "타이완 문제는 순수한 내정"이라며 "언행을 신중하게 할 것을 촉구한다"며 반발했습니다.

왕원빈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정례 브리핑에서 "타이완은 중국 영토의 일부분"이라며 "이 문제에서 중국은 어떤 타협과 양보의 여지도 없다"고 말했습니다.

또 미국을 향해 '하나의 중국' 원칙을 엄수하라며 "미중 관계와 타이완 해협 평화에 심각한 손실을 가져오지 말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습니다.

YTN 호준석 (junes@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