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데일리안

러시아 법원, 삼성 스마트폰 판매 금지 명령..특허 침해 이유

김은경 입력 2021. 10. 22. 18:17

기사 도구 모음

러시아 법원이 삼성전자의 스마트폰 61종의 러시아 판매를 금지했다고 현지 타스통신이 2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러시아 모스크바 중재법원은 지난 7월 삼성전자 러시아 현지법인을 피고로 한 특허권 침해 소송에서 원고 승소로 판결했다.

모스크바 중재법원은 삼성전자 스마트폰에 탑재된 삼성 페이에 사용된 기술이 자사의 특허를 침해했다며 스위스 회사 스퀸SA가 제기한 소송에서 원고 승소 판결을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삼성 페이 특허권 침해 이유..한 달 내 항소 가능
러시아 모스크바에 걸린 삼성전자 폴더블폰 ‘갤럭시Z폴드2’ 옥외 광고.ⓒ삼성전자

러시아 법원이 삼성전자의 스마트폰 61종의 러시아 판매를 금지했다고 현지 타스통신이 2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러시아 모스크바 중재법원은 지난 7월 삼성전자 러시아 현지법인을 피고로 한 특허권 침해 소송에서 원고 승소로 판결했다. 이번 명령은 이에 따른 후속 조처다.


이 명령에 따라 폴더블 스마트폰인 ‘갤럭시Z플립’과 ‘갤럭시폴드’, ‘갤럭시Z폴드2’를 비롯해 ‘갤럭시S21’ 등 삼성전자의 스마트폰 61종이 러시아에 공급되거나 판매되지 못하게 됐다.


모스크바 중재법원은 삼성전자 스마트폰에 탑재된 삼성 페이에 사용된 기술이 자사의 특허를 침해했다며 스위스 회사 스퀸SA가 제기한 소송에서 원고 승소 판결을 했다.


삼성전자는 1심 패소 직후 항소했다. 이번 명령에 대해 한 달 이내 항소가 가능해 아직 판매 중지에 대한 판결이 발효된 것은 아니다.


한편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올해 1분기 기준 러시아 시장에서 31.0%의 점유율을 기록한 샤오미에 이어 29.9%의 점유율로 2위를 차지하고 있다.

Copyrights ⓒ (주)데일리안,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