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YTN

[기업] 기아, 홍보대사 나달에게 첫 전용전기차 EV6 전달

박홍구 입력 2021. 10. 22. 18:36

기사 도구 모음

기아는 글로벌 홍보대사 라파엘 나달에게 자신들이 생산한 첫 전용 전기차인 EV6를 전달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전달식은 EV6의 유럽 본격 출시에 맞춰 열렸으며, 나달은 자동차의 배터리 전원을 활용해 테니스 코트 조명을 밝히는 모습을 시연했습니다.

기아는 지난해 나달에 대한 후원을 연장하며 2004년 첫 계약 체결 이후 21년째 나달과의 동행을 계속하고 있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기아는 글로벌 홍보대사 라파엘 나달에게 자신들이 생산한 첫 전용 전기차인 EV6를 전달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전달식은 EV6의 유럽 본격 출시에 맞춰 열렸으며, 나달은 자동차의 배터리 전원을 활용해 테니스 코트 조명을 밝히는 모습을 시연했습니다.

기아는 지난해 나달에 대한 후원을 연장하며 2004년 첫 계약 체결 이후 21년째 나달과의 동행을 계속하고 있습니다.

YTN 박홍구 (hkpark@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