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쿠키뉴스

오후 6시까지 전국 신규 확진자 1245명..전날보다 54명 증가

최은희 입력 2021. 10. 22. 18:54

기사 도구 모음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신규 확진자 수가 1200명대를 기록했다.

22일 방역 당국과 각 지방자치단체 등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국 신규 확진자는 총 1245명으로 나타났다.

최근 일주일간 오후 6시 기준 확진자 수는 1163명→921명→895명→1292명→1095명→1191명→1245명이다.

지난 17~18일 세자릿수로 줄었지만, 19일부터 나흘 연속 네자릿수 확진자가 나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 서대문보건소 선별진료소를 찾은 시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위해 대기하고 있다.   사진=박효상 기자

[쿠키뉴스] 최은희 기자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신규 확진자 수가 1200명대를 기록했다.

22일 방역 당국과 각 지방자치단체 등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국 신규 확진자는 총 1245명으로 나타났다.

동시간대 기준으로 전날 1191명보다 54명 많지만, 일주일 전인 지난 15일보다 73명 감소했다.

최근 일주일간 오후 6시 기준 확진자 수는 1163명→921명→895명→1292명→1095명→1191명→1245명이다. 지난 17~18일 세자릿수로 줄었지만, 19일부터 나흘 연속 네자릿수 확진자가 나왔다.

진단검사 후 통계에 반영되기까지 1~2일이 걸리는 점을 고려하면 이날 확진자는 21~22일에 검사받았을 것으로 보인다.

지역별로 서울 456명, 경기 418명, 인천 95명 등 수도권에서 969명(77.8%)이 발생했다.

비수도권에서는 276명(22.2%)이 나왔다. 경남 59명, 충북 47명, 부산 36명, 경북 33명, 충남 32명, 대구 20명, 강원 18명, 전북 11명, 광주 7명, 전남 5명, 대전·제주 각 3명, 울산 2명 등이다. 세종에서는 아직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23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joy@kukinews.com

갓 구워낸 바삭바삭한 뉴스 ⓒ 쿠키뉴스(www.kuki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