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연합뉴스 보도자료

[PRNewswire] CCTV+, "시진핑 주석, 황허 어귀에서 생태 보존 작업 시찰"

최정환 입력 2021. 10. 22. 19:50

기사 도구 모음

(베이징 2021년 10월 22일 PRNewswire=연합뉴스) 지난 수요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중국 동부 산둥성 시찰 여행 중 둥잉시에서 황허 어귀의 생태 보존 작업을 시찰했다.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총서기이기도 한 시 주석은 수요일 오후 황허 어귀 항구, 황허 삼각주 생태 모니터링센터 및 황허 국가자연보호지구를 방문하고, 현장에서 황허의 상태와 황허 삼각주의 생태 환경을 살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베이징 2021년 10월 22일 PRNewswire=연합뉴스) 지난 수요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중국 동부 산둥성 시찰 여행 중 둥잉시에서 황허 어귀의 생태 보존 작업을 시찰했다.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총서기이기도 한 시 주석은 수요일 오후 황허 어귀 항구, 황허 삼각주 생태 모니터링센터 및 황허 국가자연보호지구를 방문하고, 현장에서 황허의 상태와 황허 삼각주의 생태 환경을 살폈다. 또한, 시 주석은 황허 분지의 생태를 보존과 고품질 개발을 도모하는 방식에 대한 브리핑을 받았다.

황허는 중국 서부 지역 칭하이-티베트고원에서 출발하며, 중국 북부 황투고원을 통과한다. 서쪽에서 동쪽으로 5,000km가 넘는 거리를 구불구불 흐르는 황허는 중국에서 두 번째로 긴 강이기도 하다. 황허 분지가 고대 이후 중국 문명을 육성한 만큼, 황허는 중국 사람들로부터 '어머니의 강'으로도 불린다.

링크: https://www.youtube.com/watch?v=j07GiI9VoK0

출처: CCTV+

[편집자 주] 본고는 자료 제공사에서 제공한 것으로, 연합뉴스는 내용에 대해 어떠한 편집도 하지 않았음을 밝혀 드립니다.

(끝)

출처 : PRNewswire 보도자료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