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뉴스1

KT 통신망 30분 이상 '먹통'.."대규모 디도스 공격 발생 탓"(상보)

김정현 기자,박정양 기자,송화연 기자 입력 2021. 10. 25. 12:20 수정 2021. 10. 25. 15:09

기사 도구 모음

25일 KT의 전국 인터넷망이 30분 넘게 마비되는 '먹통' 사태가 발생했다.

KT는 전국적으로 발생한 유·무선 인터넷 마비 상황의 원인이 디도스 공격이라고 밝혔다.

앞서 이날 오전 11시20분쯤부터 11시57분쯤까지 약 37분정도 전국 KT 유·무선 인터넷망이 '먹통'이 되는 현상이 나타났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이날 "KT 유무선인터넷 중단 상황에 대해 인지하고 사업자들과 원인 파악을 위해 소통 중"이라며 "현재 원인에 대해 파악된 부분은 없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낮 12시쯤 정상화..KT "위기관리위원회 즉시 가동해 신속 조치"
KT에서 전국적으로 발생한 유·무선 인터넷 마비 상황의 원인이 디도스 공격이라고 밝혔다.ⓒ뉴스1

(서울=뉴스1) 김정현 기자,박정양 기자,송화연 기자 = 25일 KT의 전국 인터넷망이 30분 넘게 마비되는 '먹통' 사태가 발생했다.

KT는 전국적으로 발생한 유·무선 인터넷 마비 상황의 원인이 디도스 공격이라고 밝혔다.

이날 KT는 "25일 오전 11시쯤 KT 네트워크에 대규모 디도스 공격이 발생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며 "KT 위기관리위원회를 즉시 가동해 신속 조치 중"이라고 말했다.

앞서 이날 오전 11시20분쯤부터 11시57분쯤까지 약 37분정도 전국 KT 유·무선 인터넷망이 '먹통'이 되는 현상이 나타났다.

이번 인터넷망 마비는 서울을 비롯해 전국적으로 발생했다. KT망을 이용하는 상점들에서도 포스기·QR인증 등이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아 시민들이 불편을 호소하는 일도 있었다.

KT를 제외한 SK텔레콤(SK브로드밴드)·LG유플러스 망에서는 장애가 발생하지 않은 상태다.

현재 과기정통부·한국인터넷진흥원(KISA)에서도 KT와 사고 원인을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이날 "KT 유무선인터넷 중단 상황에 대해 인지하고 사업자들과 원인 파악을 위해 소통 중"이라며 "현재 원인에 대해 파악된 부분은 없다"고 말했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측에서는 "침해사고 여부를 확인 중"이라며 "KT와 협조하고 있으며, 타 통신사에서는 이상이 없는 상태"라고 말했다.

Kris@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