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동아일보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서울에 나타난 영희 로봇[청계천 옆 사진관]

송은석기자 입력 2021. 10. 26. 21:25

기사 도구 모음

오징어게임의 인기가 식을 줄 모릅니다.

양쪽으로 땋은 머리, 노란색 상의에 주황색 치마를 입은 오징어게임 속 영희 로봇입니다.

금방이라도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라고 말할 것 같죠? 실제로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오징어게임 음악과 함께 음성이 나온다고 합니다.

넷플릭스 측에서 전 세계적 관심사가 된 '오징어게임'의 홍보 효과를 공유하는 차원에서 공단 측에 전시를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AP 뉴시스
오징어게임의 인기가 식을 줄 모릅니다. 맹목적인 국뽕(?)으로 치부하기엔 전 세계가 난리네요. 저도 이 추세에 힘입어 숟가락 하나 얹겠습니다.

AP 뉴시스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야외 88잔디마당에 반갑지만 조금은 무서운 조형물이 나타났습니다. 양쪽으로 땋은 머리, 노란색 상의에 주황색 치마를 입은 오징어게임 속 영희 로봇입니다.

금방이라도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라고 말할 것 같죠?

실제로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오징어게임 음악과 함께 음성이 나온다고 합니다.

AP 뉴시스
넷플릭스 측에서 전 세계적 관심사가 된 ‘오징어게임’의 홍보 효과를 공유하는 차원에서 공단 측에 전시를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영희 로봇은 내년 1월 23일까지 3개월 간 전시될 예정입니다.

AP 뉴시스

AP 뉴시스
AP 사진기자가 촬영한 사진엔 강아지 한 마리가 456번 옷을 입고 있네요. 바로 옆 강아지는 1번이었을까요? 너흰 깐부잖아~ 멍!

송은석 기자 silverstone@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