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머니투데이

홍준표 "김종인 독대 요청 거절당했다는 건 거짓말..만날 생각 없다"

홍순빈 기자 입력 2021. 10. 26. 23:21

기사 도구 모음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은 자신이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대위원장에게 독대를 요청했다가 거절을 당했다는 윤석열 캠프 측의 언급에 '거짓말'이라는 취지로 해명했다.

김 전 의원은 전날(25일) CBS라디오 '한판승부'에서 "이건 확인은 안 해봤지만 확실한 루머로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이 김 전 위원장에게 독대를 요청했는데 김 전 위원장이 거절을 했다고 하더라"라고 발언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 /사진=홍봉진기자 honggga@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은 자신이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대위원장에게 독대를 요청했다가 거절을 당했다는 윤석열 캠프 측의 언급에 '거짓말'이라는 취지로 해명했다.

홍 의원은 26일 KBS라디오 '최영일의 시사본부' 인터뷰에서 "윤석열 후보 측의 이상한 사람이 '홍 후보가 김종인하고 만나려고 했는데 거절당했다'라고 거짓말도 하더라"라고 말했다.

홍 의원이 가리킨 '이상한 사람'은 윤석열 캠프의 대외협력특보인 김경진 전 의원을 가리킨다. 김 전 의원은 전날(25일) CBS라디오 '한판승부'에서 "이건 확인은 안 해봤지만 확실한 루머로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이 김 전 위원장에게 독대를 요청했는데 김 전 위원장이 거절을 했다고 하더라"라고 발언했다.

홍 의원은 "김 전 위원장은 경선에 관련 없고 도움을 받으면 영남 보수층들이 전부 싫어한다"며 "그래서 김 전 위원장을 만날 필요도 없고 제가 만나자고 연락한 일도 없다"고 했다. 그러면서 "참모들이 걱정되니까 만나보라고 계속 종용을 해도 경선에선 만날 생각이 없다"고 강조했다.

홍 의원은 김 전 의원을 향해 "김경진인가 검사까지 한 사람이 그런 거짓말로 떠들고 다니면 안된다"라며 "양심의 문제"라고 했다.

홍준표 캠프 측도 홍 의원의 독대 요청 사실이 없다면서 김 전 위원장을 만나는지 여부가 뉴스가 된다는 것 자체가 "코메디"라고 말했다.

홍준표 캠프 공동선대위원장인 조경태 국민의힘 의원은 이날 TBS라디오 '신장식의 신장개업'에서 진행자가 홍 의원이 김 전 위원장에게 독대를 요청한 사실이 있는지를 묻자 "현재까지 확인한 바에 의하면 그런 사실이 없는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고 답했다.

이어 "김 전 위원장을 만나고 안 만나는 게 뉴스가 되는 것 자체가 코메디"라며 "지금은 우리 당이 어떻게 하면 훨씬 더 나은 정치로 국민 삶을 윤택하게 하고, 복지가 완벽해질 수 있도록 하는 비전을 제시하기도 바쁠 텐데 어떤 특정인을 만나고 안 만나는 것 자체가 뉴스가 되는 게 상당히 좀 상식에서 벗어나지 않는가"라고 말했다.

홍순빈 기자 binihong@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