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조선일보

마곡·여의도·광화문.. 사옥용 빌딩 매입합니다

장귀용 땅집고 기자 입력 2021. 11. 23. 03:02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땅집고 기업부동산종합서비스센터가 중견·중소기업을 위한 사옥용 빌딩 매칭 서비스를 오픈하고, 매물을 모집한다. 이번에 모집하는 사옥용 빌딩 매물은 서울 강남구·서초구·강서구(마곡지구 주변), 영등포구 여의도, 서울 종로구·중구 광화문 일대가 대상이다. 건물 연면적은 1만㎡ 이상, 매물 가격은 300억~1000억원이면 적절하다. 이 지역에 있는 1000㎡ 이상 대지 매물도 접수한다. 지하철에서 걸어서 10분 안팎 떨어진 매물을 우선적으로 접수한다. 현재 땅집고 기업부동산센터에는 해당 지역 사옥용 빌딩을 매입하겠다는 의사를 밝힌 기업들이 대기 중이다.

땅집고 기업부동산종합서비스센터에는 기업과 법인의 다양한 부동산 니즈에 대응한 원스톱 설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국내 최고 전문 기업들이 참여 중이다.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