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코스모폴리탄

워너비 패셔니스타 공효진·아이린·강민경의 갓벽한 겨울 니트 활용법!

입력 2021. 11. 23. 15:17 수정 2021. 11. 23. 16:17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효민, 강민경, 엄지원, 아이린, 공효진도 즐겨하는 니트 걸치기!
「 효민 」
@hyominnn
‘참 잘했어요!’ 도장을 찍어주고 싶은 효민의 니트 카디건 스타일링. 다가오는 연말 지인들과 맛있는 음식과 술 한잔 기울이다 보면 후끈하게 달아오를 수밖에! 그렇다고 해도 이너만 입고 있기 조금 쌀쌀하다면? 효민처럼 입고 있던 카디건을 어깨에 걸쳐 따뜻함과 여리여리한 느낌을 동시에 챙겨보자.
「 강민경 」
@iammingki
베이직한 룩에 무심하게 툭! 시크한 듯 스타일리시하게 룩을 완성하고 싶다면 주목해보자. 화이트 반팔 티에 베이지 컬러의 와이드 팬츠를 매칭한 강민경. 매니쉬한 무드의 룩에 핫핑크 컬러포인트 니트를 더해 한층 화사하게 룩을 완성했다.
「 엄지원 」
@umjeewon
강민경처럼 컬러포인트 니트를 어깨에 더한 엄지원. 레더 소재의 미니스커트에 핫핑크 니트로 상큼한 골프웨어를 연출했다. 야외 활동인 만큼 한번 묶어 줌으로써 실용성까지 더했다. 골프를 치다가 더워졌다면 입고 있던 니트를 그저 벗어 던지기보다는 그녀처럼 어깨에 묶어보자. 필드에서 패셔너블함을 뽐낼 기회가 될 테니.
「 아이린 」
@ireneisgood
모델 아이린은 발랄한 LA걸 패션을 선보였다. 빈티지한 핑크 컬러의 팬츠와 쾌청한 LA의 하늘이 물든 듯한 그라데이션 니트를 더해 깜찍한 센스를 더했다. 나머지 아이템들은 무난한 블랙을 선택해 룩을 조화롭게 완성했다. 겨울 버전으로는 블랙 아우터를 추가해 아우터 위로 니트를 걸쳐주면 완성! 머플러와는 또 다른 매력을 선사할 것이다.
「 공효진 」
@rovvxhyo
뭘 입어도 사랑스러운 공효진. 자타공인 공블리답게 플라워 패턴 원피스에 두툼한 두께감이 돋보이는 니트를 착용했다. 니트를 직접적으로 입지 않고 걸침으로써 이불을 덮은 듯한 느낌의 포근한 무드를 자아냈다. 원피스와 니트 조합은 러블리함의 정석인 만큼 색다르게 응용해보자.

저작권자© 허스트중앙 코스모폴리탄 무단전재·복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