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뉴시스

LG 새 대표 권봉석 LG전자 CEO.."미래 준비 강화 중책"

이인준 입력 2021. 11. 25. 15:59

기사 도구 모음

구광모 회장과 짝을 이뤄 LG그룹을 이끌어 갈 ㈜LG의 새 대표이사에 권봉석(58) LG전자 최고경영자(사장)가 선임됐다.

그는 1987년 금성사에 입사해 ㈜LG 시너지팀장(전무), LG전자 HE사업본부장(부사장), LG전자 CEO(사장) 등을 역임했다.

앞으로는 ㈜LG COO 겸 대표이사로서 그룹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미래 준비를 강화하는 역할을 맡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기사내용 요약
부회장 승진해 COO로 선임…내년 1월 대표로 임명

[서울=뉴시스] 이인준 기자 = 구광모 회장과 짝을 이뤄 LG그룹을 이끌어 갈 ㈜LG의 새 대표이사에 권봉석(58) LG전자 최고경영자(사장)가 선임됐다.

25일 LG그룹에 따르면 ㈜LG를 비롯해 S&I코퍼레이션, 지투알, LG스포츠, LG경영개발원, LG연암문화재단 등은 전날부터 이틀간 이사회를 통해 2022년도 임원인사를 실시했다.

권 신임 부회장은 이날 승진해 지주사 LG의 최고운영책임자(COO)에 임명됐다. 그는 서울대 산업공학과와 핀란드 알토대 MBA(경영학 석사)를 졸업했다. 그는 1987년 금성사에 입사해 ㈜LG 시너지팀장(전무), LG전자 HE사업본부장(부사장), LG전자 CEO(사장) 등을 역임했다.

권 신임 부회장은 그동안 LG전자 CEO로서 선택과 집중, 사업 체질 개선을 통해 사상 최대 실적 달성을 견인했다. 앞으로는 ㈜LG COO 겸 대표이사로서 그룹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미래 준비를 강화하는 역할을 맡는다.

권 부회장은 내년 1월7일 열리는 임시 주주총회에서 사내이사로 선임될 예정이다. 이어 이사회를 거쳐 새 대표이사로 선임된다. 현 구광모 대표이사(회장)와 함께 지주사 LG의 대표이사로 이름을 올릴 전망이다.

[서울=뉴시스] 권봉석 LG전자 대표이사 사장 (제공=LG전자)

㈜LG 이날 조직 개편도 단행했다. 권 신임 부회장 산하에 미래신규 사업 발굴과 투자 등을 담당할 경영전략부문과 지주회사 운영 전반 및 경영관리 체계 고도화 역할을 수행할 경영지원부문이 신설된다. 두 부문은 각 계열사가 고객 가치에 더욱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다.

경영전략부문장은 홍범식 현 경영전략팀장(사장)이 맡는다. 경영지원부분장은 하범종 현 재경팀장(CFO·부사장)이 사장으로 승진해 임명된다.

하범종 신임 사장은 ㈜LG 재경팀장을 맡아 그룹 전반의 재무 및 리스크 관리와 프로세스 체계화를 통해 사업 경쟁력 강화에 기여했다. 앞으로 ㈜LG 경영지원부문장으로서 재경, 법무, ESG, 홍보 등 경영지원 업무를 관장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ijoinon@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