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뉴스1

[화보]붉은부리갈매기 사냥하는 천연기념물 매

최창호 기자 입력 2021. 11. 25. 17:04

기사 도구 모음

25일 경북 포항시 남구 연일읍 형산강에서 사냥에 나선 멸종위기 야생생물 I급이자 천연기념물 제323-7호인 매 1마리가 붉은부리갈매기 사냥에 성공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지구상에서 가장 빠른 새로 알려진 매는 매목 매과로 먹잇감을 잡을 때 순간 최대 속도가 시속 300km 이상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날 형산강에서 붉은부리갈매기 사냥에 성공한 매는 아성조(성조로 넘어가기 직전)로 보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멸종위기 야생생물 I급이자 천연기념물 제323-7호인 매 한마리가 25일 경북 포항시 남구 연일읍 형산강에서 갈매기 사냥에 성공하고 있다. 2021.11.25/뉴스1 © News1 최창호 기자
멸종위기 야생생물 I급이자 천연기념물 제323-7호인 매 한마리가 25일 경북 포항시 남구 연일읍 형산강에서 갈매기 사냥에 성공한 후 먹잇감을 다른 곳으로 옮기고 있다. 2021.11.25/뉴스1 © News1 최창호 기자
멸종위기 야생생물 I급이자 천연기념물 제323-7호인 매 한마리가 25일 경북 포항시 남구 연일읍 형산강에서 갈매기 사냥에 성공한 후 주변을 살피고 있다. 2021.11.25/뉴스1 © News1 최창호 기자
25일 경북 포항시 남구 연일읍 형산강에서 갈매기 사냥에 성공한 멸종위기 야생생물 I급이자 천연기념물 제323-7호인 매 한마리가 주변을 살피고 있다. 2021.11.25/뉴스1 © News1 최창호 기자
멸종위기 야생생물 I급이자 천연기념물 제323-7호인 매 한마리가 25일 경북 포항시 남구 연일읍 형산강에서 갈매기 사냥에 성공했다.2021.11.25/뉴스1 © News1 최창호 기자
멸종위기 야생생물 I급이자 천연기념물 제323-7호인 매 한마리가 25일 경북 포항시 남구 연일읍 형산강에서 갈매기 사냥에 성공한 후 먹잇감을 지키고 있다..2021.11.25/뉴스1 © News1 최창호 기자

(포항=뉴스1) 최창호 기자 = 25일 경북 포항시 남구 연일읍 형산강에서 사냥에 나선 멸종위기 야생생물 I급이자 천연기념물 제323-7호인 매 1마리가 붉은부리갈매기 사냥에 성공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지구상에서 가장 빠른 새로 알려진 매는 매목 매과로 먹잇감을 잡을 때 순간 최대 속도가 시속 300km 이상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날 형산강에서 붉은부리갈매기 사냥에 성공한 매는 아성조(성조로 넘어가기 직전)로 보인다.

choi119@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