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머니투데이

김종인, 김병준·총괄선대위원장 질문에 "묻지 마라, 할 말 없다"

서진욱 기자 입력 2021. 11. 26. 12:00

기사 도구 모음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윤석열 대선후보 선거대책위원회의 김병준 상임위원장이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 데 대해 "할 얘기가 없다"고 밝혔다.

김병준 상임위원장의 전면 등장은 윤 후보가 김종인 전 위원장의 조직 정비 요구를 받아들이지 않은 데 따른 것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he300]
국민의힘 선대위 합류가 무산된 김종인 국민의 힘 전 비상대책위원장이 26일 오전 서울 종로구 사무실로 출근하고 있다. 2021.11.26/뉴스1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윤석열 대선후보 선거대책위원회의 김병준 상임위원장이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 데 대해 "할 얘기가 없다"고 밝혔다. 김병준 상임위원장의 전면 등장은 윤 후보가 김종인 전 위원장의 조직 정비 요구를 받아들이지 않은 데 따른 것이다.

김종인 전 위원장은 26일 서울 종로구 사무실 앞에서 기자들과 만나 김병준 위원장, 선대위 합류 등 질문에 대한 답변을 거부했다.

그는 '아직 총괄선대위원장 합류를 열어놓고 있냐'고 묻자 "나한테 자꾸 물어보지 말래니까 그런 질문에 대해 답을 할 필요가 없다"고 했다. 전날 밤 김재원 최고위원이 찾아와 '주말 내로 결론내는 게 좋겠다'는 의견을 전달하지 않았냐는 질문에는 "나는 아무 전달을 받은 게 없다. 할말이 없다는데 자꾸 물어보냐"고 했다.

김종인 전 위원장은 '김병준 위원장이 열심히 하겠다고 밝힌 거면 총괄선대위원장 직은 아예 고려하지 않는 거냐'는 질문에 고개를 끄덕였다가, 고개를 끄덕인 의미를 묻자 "뭘 고개를 끄덕였냐"고 반문하기도 했다. 재차 총괄선대위원장 합류 여부를 묻자 "그런 거 나한테 물어보지 말라. 아무리 물어도 내가 답을 안 한다"고 강조했다.

서진욱 기자 sjw@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