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조선일보

250만명 몰린 美 추수감사절 퍼레이드

입력 2021. 11. 27. 03:00

기사 도구 모음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5일(현지 시각) 미국 뉴욕에서 열린 미 최대 규모 추수감사절 축제 ‘메이시스 생스기빙 데이 퍼레이드(Macy’s Thanksgiving Day Parade)’에 많은 사람이 참가해 행사를 즐기고 있다. 올해로 95주년을 맞은 이 축제에서는 거대한 캐릭터 인형 15개가 뉴욕 거리를 따라 4 ㎞가량 이동한다. AP통신은 코로나 방역 조치로 한산했던 작년과 달리 올해는 퍼레이드 참석자와 진행 요원만 6000명이 넘었다고 전했다. CNN은 250만명가량이 퍼레이드를 보기 위해 몰렸다고 전했다.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