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파이낸셜뉴스

[fn마켓워치]코람코운용, 신임 부사장에 김태원 전무

강구귀 입력 2021. 12. 03. 09:56

기사 도구 모음

코람코자산운용은 2일 신임 부사장에 김태원 전무를 선임했다.

박형석 코람코자산운용 대표도 부사장이다.

코람코자산신탁의 이상헌 가치투자운용본부장 상무는 전무로 선임했다.

김태원 부사장은 건국대 부동산학 석사와 서울시립대 도시행정학 박사로 리치먼드자산운용을 거쳐 2016년 코람코자산운용에 합류, 국내 투자를 진두지휘하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김태원 코람코자산운용 부사장

[파이낸셜뉴스] 코람코자산운용은 2일 신임 부사장에 김태원 전무를 선임했다. 박형석 코람코자산운용 대표도 부사장이다. 박 대표도 투자운용본부장 출신인 만큼, 김 부사장에 힘을 실어주는 인사로 풀이된다.

코람코자산신탁의 이상헌 가치투자운용본부장 상무는 전무로 선임했다. 박경수 코람코자산신탁 신탁사업 2본부장, 용석남 코람코자산신탁 법무실장, 이인환 코람코자산운용 해외투자운용 1본부장, 문재연 코람코자산운용 해외투자운용 2본부장은 이사에서 상무로 승진 발령했다.

코람코자산신탁과 코람코자산운용은 코로나19 장기화에도 불구하고 리츠 및 부동산펀드 등 부동산 간접투자시장은 더욱 확대될 것으로 예측되고 투자방식도 블라인드펀드로 점차 전환됨에 따라 해당부문에 핵심역량을 집중하기 위한 차원이라고 설명했다.

김태원 부사장은 건국대 부동산학 석사와 서울시립대 도시행정학 박사로 리치먼드자산운용을 거쳐 2016년 코람코자산운용에 합류, 국내 투자를 진두지휘하고 있다.

김 부사장은 국내 최초의 메자닌 블라인드펀드와 개발사업 전용 블라인드펀드 등을 추진했다.

이상헌 신임 전무는 서울대 건축학과와 미국 하버드대 부동산개발 및 금융학 석사로 아메리칸리얼티어드바이저스와 대우건설, 하나AIM 등을 거쳐 2012년 코람코자산신탁에 합류했다.

현재 3건의 블라인드펀드를 설정해 한화갤러리아 광교점, 신림 타임스트림, 을지로 케이스퀘어시티(옛 시티은행 사옥) 등 약 3조원 대 자산을 운용 중이다.

코람코자산운용은 운용자산(AUM)의 절반에 육박하는 해외자산 투자를 더욱 강화, 글로벌 투자시장에서 존재감을 확대한다는 복안으로 2개 본부로 구성된 해외투자운용본부의 본부장 2명 모두를 승진명단에 포함시켰다.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이 시각 추천뉴스